연예 >전체

'장르만 코미디' 임우일, 이근 대위에 찍혔다 ''반으로 죽여줄까?''
등록 : 2020.09.19
[스타뉴스 한해선 기자]
/사진=JTBC '장르만 코미디'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장르만 코미디' 방송화면 캡처


'장르만 코미디' 이근 대위가 임우일을 반으로 죽였다.

19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장르만 코미디'의 '장르만 연예인' 코너에서는 개그맨 김기리, 김성원, 서태훈, 이세진, 임우일이 '가짜사나이' 이근 대위에게 무인도 생존 훈련을 받았다.

이근 대위는 김기리, 김성원, 서태훈, 이세진, 임우일에게 벌레를 잡아먹고 살아남는 훈련을 시켰다. 김기리는 멤버들이 잡은 벌레를 이근 대위로부터 모조리 선물 받고 먹게 됐다.

/사진=JTBC '장르만 코미디'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장르만 코미디' 방송화면 캡처


김기리가 억지로 벌레를 씹어먹었고 "악착같이 씹어먹었다"고 말했다. 김우일은 벌레를 먹고 "It's delicious", "Not bad"라고 반응해 웃음을 자아냈다. 서태훈도 "새우깡 맛이 난다"고 했고, 이세진은 외계어를 남발해 모두를 웃게 했다.

이후 임우일은 물을 만드는 과정에서 교관의 말을 무시하고 "물이 생기지 않을 것"이라고 대답해 벌칙을 받았다. 이근 대위는 "반으로 죽여야 되겠네"라며 임우일의 몸을 반으로 접히게 했다. 임우일이 허둥대자 이근 대위는 "요가하는 거야? 늙어서 힘이 없는 거야?"라며 임우일의 몸을 반으로 접었다.

이후 임우일은 인터뷰에서 "굉장히 도움이 많이 되고 배웠다. 물론 군번은 저보다 느리고 나이도 어리지만"이라고 속마음을 말했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