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유스케' 방구석을 주경기장으로 만든 아이유[★밤TV]
등록 : 2020.09.19
[스타뉴스 이정호 기자]
/사진=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


가수 아이유가 팬과 함께 데뷔 12주년을 자축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음악방송 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아이유, 좋은 날'이라는 제목으로, 이날 데뷔 12주년을 맞은 아이유 특집으로 꾸며졌다.

다시 관객들과 만날 '좋은 날'을 기다리는 마음으로 준비한 이번 특집은, '코로나 19, 코로나 블루'로 인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모두에게, 음악으로 사람들에게 위로와 희망을 선물한다는 취지로 기획됐다. 이유는 장장 14시간동안 진행된 녹화에 임했으며,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완벽한 밴드 사운드와 퀄리티를 구현하는 데 총력을 다했다.

이날 아이유는 주옥같은 히트곡들과 위로의 메시지가 담겨있는 곡들 위주로 선곡해 의미를 더했다. 여기에 방송일인 9월 18일은 아이유의 데뷔일이기도 하다. 데뷔 12주년을 기념한 이번 특별 방송은 아이유와 팬들에게 특별한 의미를 갖는다.

아이유는 2008년 9월 18일에 데뷔해 올해 데뷔 12주년 기념으로 잠실 주경기장에서 콘서트를 진행할 예정이었지만, 시국에 맞지 않아 취소했고, 어떻게 하면 의미 있게 보낼까를 고민, 이에 '스케치북' 무대를 통해 노래로 위로와 힐링을 선물하고 싶어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또한 아이유는 정확히 데뷔 12주년이 되는 날에 본인의 이름을 건 '아이유, 좋은 날' 특집을 진행하는 소감으로 "공개 생일파티하는 기분이다. 내가 선물 받는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특히 삼촌과 조카로 돈독한 사이를 자랑하는 유희열과 아이유, 중간중간 토크에서 가족 같은 역대급 유유 케미가 폭발하는가 하면, 두 사람의 하모니가 더해진 무대, 유희열의 감미로운 피아노 연주에 아이유의 목소리가 더해진 무대, 그리고 지금껏 세상에 한 번도 공개되지 않았던 미공개 곡은 물론 방송 최초로 공개된 무대까지 다양한 무대를 선보여 방구석 1열을 콘서트장으로 만들었다.




이정호 기자 direct11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