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어서와한국' 피어스, 김소혜에 팬심 가득…김소혜도 ''이경미 감독 팬♥'' 훈훈
등록 : 2020.09.17


[OSEN=김수형 기자] '어서와 한국'에서 김소혜가 출연해 피어스의 아내인 이경미 감독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17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예능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김소혜가 출연했다. 

영화 마니아들의 영화투어 둘째날이 그려졌다. 새로운 여행을 시작하며 친구들은 "한국영화 시골들 중 멋진 풍경이 많다"며 주변 풍경부터 구경하기 바빴다.  

이때, 패트릭은 제일 좋아하는 한국 영화감독을 물었고, 모두 "당연히 봉준호 감독"이라며 일편단심을 보였다. 거의 신앙같은 존재였다. 

피어스는 "박찬욱, 장진 감독도 좋아한다"면서 "대한민국 최고의 감독은 당연히 이경미"라고 했고,   
'이경미 감독 얘기에 모니터를 보던 게스트 김소혜는 "이경미 감독의 영화뿐만 아니라 책까지 찾아 읽는다”고 밝히며 들뜬 감정을 숨기지 못하며 팬심을 드러냈다.

홍상수 감독에 대한 얘기도 나왔다. 마크는 홍상수 감독을 좋아한다면서 여행지로 통영을 제안했다. 통영에 꼭 한 번 가보고 싶었다고. 마크는 "지금까지 영화 여행지와는 색다른 장소가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보였다. 

자연스럽게 다음 여행지는 통영으로 이동했다. 예술과 낭만의 도시인 통영에 도착하자마자 모두 광대미소를 발산했다. 이어 통영이 한국의 나폴리란 말에 알베르토는 "여름되면 거제도와 통영은 꼭 가는 편, 보이는 섬들이 끝이 없다"며 통영을 예찬했다.


/ssu0818@osen.co.kr

[사진] '어서와 한국' 방송화면 캡쳐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