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비밀의남자' 이채영, 이루 동생에 협박..'형 복수?'[별별TV]
등록 : 2020.09.17
[스타뉴스 이시연 기자]
/사진= KBS 2TV 드라마 '비밀의 남자' 방송 화면
/사진= KBS 2TV 드라마 '비밀의 남자' 방송 화면


'비밀의 남자'에서 이채영이 자신이 버린 이루의 동생에게 협박을 당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 드라마 '비밀의 남자'에서 한유라(이채영 분)는 이태풍(강은탁 분)과의 혼인 신고서를 제출하러 간 자리에서 협박 문자를 받았다.

문자에는 '혼인신고서 접수하는 순간 당신은 끝이야. 저렇게 기뻐하는 당신 시어머니한테 어제 사진 보낼 거거든. 못 믿겠으면 어디 한 번 넣어봐'라는 내용이 담겨 있었다.

이에 놀란 한유라는 혼인신고서를 접수하지 못했고, 심부름센터에 "누가 협박하고 있는지 알아봐 달라"고 문의했다. 잠시 후 심부름센터 직원은 "대포폰이라 추적이 쉽지 않다"고 했고, 한유라는 "(최)준석(이루 분) 씨 일로 원한 품을 사람을 찾아봐 달라"고 부탁했다.

며칠 후 다시 전화를 건 심부름센터 직원은 "여동생은 회사 때문에 비서 생활을 하는데 출근 기록을 보니 결근이 없다. 남동생 행방은 지금 묘연하다. 아, 여동생 SNS에 가족사진이 있던데 지금 보내주겠다. 한 번 보라"며 사진을 보내줬다.

사진을 확인한 한유라는 까무러쳤다. 사진에는 얼마 전 이태풍의 집에 운전기사로 취업한 김 기사가 최준석과 함께 있는 모습이 담겨 있었다. 김 기사가 최준석의 동생이었던 것. 이 모습을 본 김 기사는 한유라를 향해 비웃음을 보내며 반전을 선사했다.


이시연 기자 star@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