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로버트 할리, '마약 논란' 후 근황 공개 中 ''반려견과 산책''
등록 : 2020.09.16
[스타뉴스 한해선 기자]
/사진=로버트 할리 인스타그램
/사진=로버트 할리 인스타그램


방송인 로버트 할리(한국이름 하일)의 마약 논란 후 근황이 네티즌들에게 주목 받고 있다.

로버트 할리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산책 함께 하는 컬리와 샌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한 장 게재했다.

사진에서 로버트 할리는 코로나19 속 마스크를 착용한 채 반려견 두 마리와 산책하는 모습이다.

이 밖에도 로버트 할리는 최근 자신의 SNS에 가족, 반려견과 함께한 모습, 풍경 사진, 아파트 엘리베이터에서 마스크를 착용하라는 문구 등의 사진을 찍어 올리며 일상의 근황을 전하고 있었다.

한편 로버트 할리는 지난 3~4월 인터넷을 통해 필로폰을 구매하고 A씨와 함께 투약한 혐의, 이후 홀로 자택에서 한 차례 더 투약한 혐의로 징역 1년, 집행유예 2년을 선고 받았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