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컬투쇼' 이정재 ''브라더 황정민 형, 이번엔 못 죽여서 안달''
등록 : 2020.08.12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
/사진=보이는 라디오 화면 캡처
/사진=보이는 라디오 화면 캡처


이정재가 황정민과 함께 다시 호흡한 소감을 말하며 "이번에는 못 죽여서 안달났다"라고 말했다.

이정재 박정민은 12일 오후 2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생방송으로 출연했다.

이날 스페셜 DJ로 나선 박미선은 "이정재씨는 황정민씨와 또 호흡을 맞췄다"라고 인사를 건넸다.

이에 이정재는 "맞다. '신세계'에서는 브라더~ 였는데 이번에는 서로 못 죽여서 안달났다"라고 웃었다.

이정재는 "액션을 많은 부분을 대역 없이 했다. 실제로 황정민씨과 함께 액션 호흡을 맞췄다. 함께 연기해서 좋았다"라고 전했다.

박정민은 캐릭터를 소개해 달라는 말에 "제 마음이 아니라 영화 배급사에서 못하게 한다"라고 답했다.

한편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인남(황정민 분)과 그를 쫓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 분)의 처절한 추격과 사투를 그린 하드보일드 추격액션 영화다.


김미화 기자 letmein@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