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소년멘탈캠프' 정세운, ''스트레스 해소 비법? 아무것도 안 하고 쉬어..가장 중요해''
등록 : 2020.08.12

[OSEN=이승훈 기자] '소년멘탈캠프' 김재환, 정세운, 김우석, 이진혁이 자신만의 스트레스 해소 비법을 털어놨다. 

웹예능 '소년멘탈캠프'는 12일 오후 SM C&C STUDIO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 제작발표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소년멘탈캠프' 연출을 맡은 김동욱 PD와 데프콘, 김재환, 정세운, 김우석, 이진혁이 참석했다.

이날 '소년멘탈캠프' 하이라이트 영상을 본 김재환은 "조금 민망하면서도 재밌었다. 친구들이랑 다같이 보니까 부끄럽다", 정세운은 "촬영할 땐 어떻게 나올까 궁금했는데 이것보다 더 재밌는 사건들이 많다. 앞으로 더 기대 해주셨으면 좋겠다"며 앞으로의 방송을 기대케 만들었다. 

'소년멘탈캠프' 이진혁은 "저때의 생각이 나서 진짜 재밌었다. 다들 기대하셔도 좋을 것 같다", 김우석은 "이제보니까 맞는 말만 한 것 같다. 내 민낯 진짜 괜찮다"고 밝혔다.

'소년멘탈캠프' 김동욱 PD는 "1회 공개한 첫날 웹예능 부문에서 실시간 1위를 기록하고 많은 커뮤니티에서 화제가 되고 있는 것 같다"며 시청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또한 김동욱 PD는 "'아이돌들의 심리 상태는 어떨까?'라는 질문을 시작으로 기획하게 됐다. 아이돌들이 합숙을 통해 자연스럽게 나오는 행동들을 분석하면서 멤버들이 힐링할 수 있게 만드는 프로그램"이라며 '소년멘탈캠프'를 소개했다. 

wavve의 오리지널 웹 예능 '소년멘탈캠프'는 치열한 경쟁 속 바쁜 스케줄로 지쳐버린 아이돌들의 심리를 낱낱이 파악하고 자신도 몰랐던 모습을 알아가며 함께 힐링하는 '아이돌 심리 강화' 프로젝트다. 앞서 지난 7일 첫 공개된 '소년멘타램프'에서 김재환, 정세운, 김우석, 이진혁은 그 어디서도 볼 수 없는 해맑은 웃음과 진솔한 이야기, 힐링을 선사하며 팬들과 시청자들의 마음에 잔잔한 감동을 안겨줬다.

이진혁은 "촬영하면서 웃기긴 했는데 재밌게 나올까 걱정했다. 하지만 제작진분들이 편집으로 잘 살려주신 것 같다. 첫 출발이 좋게 시작한 것 같아 마음이 편하다"며 '소년멘탈캠프' 첫방송을 본 소감을 전했다. 김우석도 "너무 재밌었다"고 덧붙였다. 

"좋은 멘탈을 유지하기 위해 따로 신경쓰는 부분이 있냐"는 질문에 김우석은 "스스로 생각하기에 건강한 멘탈을 갖고 있다고 생각한다. 물론 이 프로그램을 하면서 많은 도움을 얻었지만, 원래부터 건강했던 사람이라 크게 멘탈이 나가는 일이 많이 없다. 그래서 멘탈을 회복하기 위해 노력하는 부분이 많이 없다"고 대답했다. 

'소년멘탈캠프' 이진혁은 "조심스러워하는 것 같다. 미래의 일들을 걱정하면서 대비한다. 이렇게 안정감을 주면서 멘탈을 케어하고 있다. 스트레스 받지 않으려고 맛있는 것도 많이 먹는다", 정세운은 "내 감정에 솔직해보려는 노력을 하고 있다"고 털어놨다. 김재환은 "운동을 많이 하는 편이다. 연습을 하면서 스트레스를 많이 푼다"며 자신만의 멘탈 관리 비법을 공개했다. 

특히 '소년멘탈캠프' 이진혁은 "스트레스가 쌓이면 내가 지금 하고 싶은 걸 한다. 산책을 하고 싶으면 비가 와도 나간다. 팬들과 소통하고 싶으면 바로 라이브를 켠다. 마음에 드는 걸 한다"며 남다른 팬사랑을 전했고, 김우석은 "반려견과 같이 살고 있어서 그 친구를 보면서 힐링을 한다. 밖에 나가서 친구들을 만나기보다는 집에서 술 한 잔 하는 것 같다"고 고백했다. 

'소년멘탈캠프' 정세운은 "아무것도 안 하고 쉰다. 열심히 일도 하지만 쉬는 게 진짜 중요한 것 같다", 김재환 "런닝 10km를 뛴다. 이게 과학적으로도 증명이 된 거다"고 덧붙였다. 

한편, 웹예능 '소년멘탈캠프'는 8월 7일을 시작으로 매주 금요일 총 12화 구성으로 6주간 방송된다. 

/seunghun@osen.co.kr

[사진] SM C&C STUDIO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