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미우새' 김희철, 어린 조카 방문에 대환장 육아지옥..전쟁터 변신[Oh!쎈 예고]
등록 : 2020.08.09

[OSEN=선미경 기자]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평화롭던 ‘흰철 하우스’에 귀여운 침입자(?)들이 찾아와 위기를 맞는다.

9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김희철의 집에 어린 조카가 방문하는 내용이 그려진다. 화면 속 손주의 모습을 본 희철의 어머니는 애정 어린 미소를 숨기지 못했다.

그러나 잠시 후, 조용했던 희철의 집이 육아 전쟁터(?)로 변하며 母벤져스의 한숨이 끊이지 않았다. 육아가 서툰 김희철이 ‘초보 삼촌’ 면모를 여과 없이 드러내 이를 지켜보던 녹화장에서는 “저러다 몸살 걸린다!” “어설프다!”라며 폭풍 잔소리를 퍼부었다.

뿐만 아니라 김희철은 손수 조립해 준 장난감(?) 때문에 순식간에 난장판이 된 집을 보고 충격을 금치 못했다. 설상가상 ‘흰철 하우스’ 를 장악한 초대형 놀이 기구의 등장으로 멘붕(?)에 빠지기도 했다.

이외에도 김희철에게 “할아버지 라고 부르는 의문의 꼬마 소녀가 나타나 어머니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과연, 싱글남 김희철이 할아버지가 된 사연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오늘(9일) 오후 9시 5분에 방송된다. /seon@osen.co.kr

[사진]SBS 제공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