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편의점샛별이' 지창욱·김유정 이별..음문석은 연애 공개[★밤TView]
등록 : 2020.08.08
[스타뉴스 이시연 기자]
/사진= SBS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 방송 화면
/사진= SBS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 방송 화면


'편의점 샛별이'에서 김유정이 지창욱을 떠났다.

7일 오후 방송된 SBS 금토드라마 '편의점 샛별이'에서 정샛별(김유정 분)이 최대현(지창욱 분)의 집을 나왔다.

이날 방송에서 최대현의 엄마 공분희(김선영 분)는 최대현의 전 여자친구 유연주(한선화 분)를 칭찬하며 "다시 만났으면 좋겠다"고 권유했다.

유연주 또한 최대현과 다시 만나고 싶은 마음을 공분희에게 드러냈고 이에 공분희는 "연주 만나고 왔나. 연주 걔는 수준이 있어서 돼지고기 말고 소고기 먹어야 된다. 내가 어제 보니까 연주가 참 속이 깊더라. 연주가 대현이 너 생각하는 게 옛날하고는 많이 다르더라"고 말했다.

이를 옆에서 듣던 정샛별은 자리를 떠났고 최대현은 엄마 공분희에게 "이제 헤어졌다. 그 말 좀 그만 하라. 엄마는 걔랑 내가 다시 만났으면 좋겠냐"라며 화를 냈다. 공분희는 "그래, 그러면 나는 춤을 추겠다"라고 말하며 두 사람이 다시 만나기를 바랐다.

최대현과 몰래 비밀연애를 하고 있던 정샛별은 마음이 편하지 않았고 이내 최대현의 집을 떠날 것을 결심했다. 특히, 정샛별은 "나는 믿을 게 없다. 믿을 건 우리 대현이 밖에 없다"라며 아들을 믿고 의지하는 공분희를 위해 더욱 최대현의 곁을 떠나기로 결심했고 편지 한 통을 남겨두고 집을 나왔다.

/사진= SBS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 방송 화면
/사진= SBS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 방송 화면


이날 방송에서 한달식(음문석 분)과 황금비(서예화 분)가 연애 사실을 공개했다.

두 사람은 연애 사실을 공개할 것을 마음먹고 손을 잡고 최대현의 편의점에 들어섰다. 둘의 모습을 본 최대현과 정샛별은 "왜 장난을 치냐"며 믿지 았았지만 한달식은 "내 웹툰 댓글 첫빠 단골이 여자 목소리 남자가 아니고, 금비 씨였다"고 했고 황금비는 "본드가 아니라 위대한 사랑이 우릴 붙여준 것"이라며 연애 사실을 밝혔다.

최대현은 "언제 여자친구를 다 사겼냐"고 놀라워했고 한달식은 "인연이란 게 참 신기하다. 운명이란 게 있긴 있나 보다. 근데 너 샛별 씨랑은 어떻게 됐나. 둘이 잘 될 것 같은데 그럼 우리 넷이서 파티하자"며 더블데이트를 제안했다.



이시연 기자 star@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