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김유진
등록 : 2020.08.04

[OSEN=이승훈 기자] 요리연구가 이원일이 집중 호우로 인한 수재민 피해를 걱정했다.

4일 오후 이원일은 개인 SNS에 "집앞 빌딩 옥상에도 물이 못 빠지고 가득... 서울은 비가 잠깐 그친 척 하고 있지만 아직도 더 내린다니 정말 걱정이에요..."라며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이어 이원일은 "더 이상은 비 피해가 없길 바라며... 수해입으신 분들의 빠른 복구를 빕니다.."라고 덧붙였다. 

이원일이 업로드한 사진은 빗물이 고여있는 한 건물 옥상의 모습. 최근 전국적으로 집중 호우 피해가 이어지면서 수재민들의 피해가 잇따르고 있는 현실을 안타까워한 것. 

한편, 이원일은 오는 29일 김유진 프리랜서 PD와 결혼을 앞두고 있다. 

/seunghun@osen.co.kr

[사진] OSEN DB, 이원일 SNS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