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뽕숭아학당' 임영웅 ''목 디스크·허리 굉장히 아프다''
등록 : 2020.08.04
[스타뉴스 한해선 기자]
/사진=TV조선
/사진=TV조선


'뽕숭아학당'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가 건강 상태를 진단하는 본격 릴렉스 타임, 스페셜 커리큘럼 '휴(休) 뽕 수업'으로 흥삘 재정비에 나선다.

오는 5일 방송될 TV조선 '뽕숭아학당' 13회에서는 트롯맨 F4가 이효리, 고소영, 장동건, 보아 등 톱스타들 건강 관리사로 유명한 '신의 손' 김무열 보디 마스터로부터 건강 상태를 진단받고, 1대1 맞춤 마사지로 스트레스를 푸는 '특별 힐링 타임'을 갖는다.

이날 수업 주제인 '休'에 걸맞게 마련된 '쉼 교실'로 등교한 트롯맨 F4는 지금까지 앞만 보며 살다 보니 제대로 관리하지 못한, 각자의 현재 신체 상태에 대해 털어놨던 상황. 장민호는 "실제로 몸이 굉장히 안 좋은 상태다. 특히 왼쪽 목부터 등, 허벅지까지 돌처럼 굳어있다. 사실 머리, 어깨, 무릎, 발 어디 고장 나지 않은 곳이 없다"라는 고백을 했다.

이찬원은 "삼시 세끼 밥을 꼬박꼬박 챙겨 먹는 것 외에는 건강을 잘 챙기지 않는 스타일"이라며 건강 진단이 절실히 필요한 타이밍임을 알렸다. 또한 임영웅은 "몸이 전체적으로 좋지 않다. '미스터트롯' 결승전 때 진단받았던 목 디스크는 기본, 최근 허리가 굉장히 아프다"고 털어놓는가 하면, 영탁 역시 "최근 노래 '찐이야'의 '엄지 척 안무'를 많이 하다 보니 오른쪽 목에 무리가 왔다"고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에 트롯맨 F4에게 '몸의 휴식'을 안겨주고자 보디 마스터 김무열이 '쉼 교실'을 찾아왔고, 본격 마사지를 시작하기 전 트롯맨 F4의 건강 진단에 돌입했다. 김무열은 "트롯맨 F4 건강 위험도를 상, 중, 하로 나눴을 때 중상이다. 이 중에 최상인 사람도 있다"고 진단을 내려 현장을 술렁이게 했다.

더욱이 트롯맨 F4의 몸을 살펴보던 김무열 보디 마스터는 충격적인 결과를 쏟아냈다. 장민호의 몸은 "어렸을 때부터 운동선수를 하다 보니 평생 쓸 근육량을 미리 당겨서 쓰는 바람에 근육의 노화가 심각한 상태, 척추기립근이 딱딱하게 굳어있다"고 전했다. 임영웅은 본인이 예상했던 대로 목과 허리가 좋지 않다고 설명했고 이찬원은 "코어가 약하고 위와 장이 좋지 않아 배가 부어있다", 영탁은 "어깨, 등이 굽어있어 본인의 에너지가 100% 다 발산되지 않고 있다"고 밝혀 트롯맨 F4를 놀라게 했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