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너 이러려고 ‘코빅’ 온 거야?”..박소영, 웃음 폭발 ‘코빅’ 신고식
등록 : 2020.07.13

[OSEN=강서정 기자] 개그우먼 박소영이 신스틸러의 면모를 마음껏 과시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tvN ‘코미디빅리그’에서 박소영은 ‘썸, 마이웨이’에 출연해 얄밉지만 미워할 수 없는 후배로 큰 웃음을 안겼다.

박소영은 김지민이 하준수와 알콩달콩 꽁냥꽁냥 분위기를 보낸 후 홀로 남아있을 때 행거 뒤에서 “뭔데?”라며 나타나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또한 “언제부터 지켜보고 있었냐?”는 질문에 “아무 것도 못 봤다”며 시치미 떼는 표정으로 일관해 얄밉지만 사랑스러운 후배의 느낌을 제대로 살려냈다.

이어 박소영은 신규진과 함께 김지민, 하준수가 했던 의자 밀당을 재현해 김지민을 당황시켰고, “야! 너 이러려고 ‘코빅’ 왔어?”라고 따지자 세상 행복한 표정으로 긍정의 답을 던져 모두를 폭소케 했다. 나아가 “맛있는 거 사줄 게 제발 비밀로 해줘”라는 김지민에게 “그럼 난 ‘썸’겹살!”을 이야기해 다시 한번 무대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처럼 박소영은 김지민과 환상 케미를 과시하며 시청자의 시선을 사로잡는데 성공, 우주 대폭소를 선사했다. 또한 짧은 분량에도 불구하고 신스틸러의 면모를 마음껏 과시하며 ‘코미디빅리그’ 신고식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한편, 발랄한 매력을 뽐내며 늘 즐거운 웃음을 선사하는 박소영은 최근 JTBC ‘장르만 코미디’를 비롯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맹활약하고 있다. /kangsj@osen.co.kr

[사진] tvN ‘코미디빅리그’ 영상 캡처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