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스펙트럼, 데뷔 2년만 해체 ''코로나19로 회사 상황 악화..전원 계약 해지'' [공식]
등록 : 2020.07.12

[OSEN=심언경 기자] 그룹 스펙트럼(민재 동규 재한 화랑 빌런 은준)이 데뷔 2년 만에 해체한다. 

스펙트럼의 소속사 윈엔터테인먼트 측은 지난 10일 공식 팬카페를 통해 스펙트럼의 해체 소식을 알렸다.

소속사 측은 "코로나19 등의 이유로 회사의 상황이 악화되어 더 이상 스펙트럼을 유지할 수 없게 됐다. 이에 따라 윈엔터테인먼트 소속 그룹 스펙트럼 멤버 6인 모두 2020. 07. 10 일자로 계약이 해지됐음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지난 3년간 당사와 함께 해준 스펙트럼 멤버들에게는 고마움을 전하며, 향후 스펙트럼 멤버들의 활동에 아낌없는 지지와 응원을 보낸다"고 전했다. 

스펙트럼은 지난 2018년 5월 첫 번째 싱글 앨범 'Be Born(비 본)'으로 데뷔했다. 

이하 윈엔터테인먼트 글 전문

안녕하세요. 윈 엔터테인먼트입니다.

먼저 안 좋은 소식을 알려드리게 되어 정말 죄송합니다.

코로나19등의 이유로 회사의 상황이 악화되어 더 이상 스펙트럼을 유지할 수 없게 되었습니다. 이에 따라 윈엔터테인먼트 소속 그룹 스펙트럼 멤버 6인 모두 2020. 07. 10 일자로 계약이 해지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지난 3년간 당사와 함께 해준 스펙트럼 멤버들에게는 고마움을 전하며, 향후 스펙트럼 멤버들의 활동에 아낌없는 지지와 응원을 보냅니다.

그동안 스펙트럼을 진심으로 아껴주시고 사랑해 주신 팬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감사합니다.

/notglasses@osen.co.kr

[사진] OSEN DB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