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찐한친구' 하하→장동민, 욕설에 색드립까지?..'쌩' 리얼 예능 D-1
등록 : 2020.07.07

[OSEN=박소영 기자] 묘한 마력의 100% 리얼 버라이어티 '찐한친구'가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티캐스트 E채널의 신규 예능 '찐한친구'는 모든 출격 채비를 마치고 오는 8일 오후 8시 30분 첫방송을 앞두고 있다. 인생 20년을 야외형 버라이어티에 바친 하하와 김종민, 톱클래스 독설가 장동민 그리고 예능 늦둥이 양동근, 송재희, 최필립까지. 그 어떤 프로그램에서도 볼 수 없던 신비의 조합이다.

공통점이라면 모두 1979년생, 42세 동갑내기 스타들이다. 친구라서 편하고, 막대할 수 있어서 아슬아슬한 6인이 2020년 여름의 수요일 밤을 책임진다.

# 세상 어디에도 없던 조합

6인의 조합은 각종 예능, 배우, 가수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입지를 굳힌 스타들이라서 더욱 기대를 모은다. 하하와 김종민이 뭉친 새 예능이라는 것만으로 뜨거운 조명이 집중됐다. '버럭' 1인자 장동민은 편한 절친들 사이에서 그 수위가 어떻게 높아질지, 제작진마저 촬영 때마다 가슴을 졸이고 있다.

양동근은 데뷔 33년 만에 처음으로 야외 버라이어티 고정 멤버로 나선다. 과묵하면서도 4차원 매력을 지닌 그가 어떻게 적응해 나갈지도 흥미로운 포인트다. 최필립과 송재희은 어린 시절부터 같은 동네에서 자란 친구 사이다. 예능에선 쉽게 볼 수 없었던 두 배우라서 더욱 신선하게 여겨진다.

# 19금? 42금! 심의 두려운 100% 리얼

폭로가 폭로인지 모를 정도로 그들의 대화는 거칠고 앞뒤를 가리지 않는다. 제작진이 억지 설정 없이 날 것 그대로의 모습을 담으려고 하다 보니 순도 100% 리얼 토크가 이어진다다. 잦은 욕설과 색드립에 편집점을 찾기가 어려워 고스란히 방송으로 담겨길 예정이다.

"김종민은 웃겨! 워낙 XX이니까" "얼굴은 완전 코리안인데 잔정이 없다" "자기 암시를 하는 것 같다. 나 아직 젊다고" "빠짐 없이 모두 무식할 것 같아서 좋다" "저 친구는 그냥 XXX" "항상 여자친구가 없다고 말하는데 분명 있을 것 같다. 집에…" "넌 작잖아" "나 같은 애들이 장난 아닌 거야" 등 19금을 넘어선 '42금' 토크가 쏟아진다.

# 예능 최적화 드림팀 제작

'찐한친구'는 PD들의 화려한 이력도 기대를 모으는 포인트다. 이병혁 PD는 그동안 MBC '무한도전' '라디오스타' '나는 가수다' 등을 연출했고, 전세계 PD 역시 MBC '나는 가수다' '놀러와' '우리집에 연예인이 산다' 등 인기 예능 프로그램을 두루 만들며 이름을 알렸다. 두 사람이 티캐스트 이적 후 처음으로 만드는 야심작이다.

'찐한친구' 제작진은 "다른 예능에서는 쉽게 볼 수 없는 구성이다. 실제 친구들 사이에서만 나올 수 있는 솔직하고 유쾌한 케미가 고스란히 담긴다"며 "리얼 버라이어티에 다양한 스토리를 입혀 더 큰 웃음을 선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comet568@osen.co.kr

[사진] E채널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