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방탄소년단 지민 ''팬 없으면 존재 필요 없어..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파''
등록 : 2020.07.22
[스타뉴스 문완식 기자]
방탄소년단 지민 "팬 없으면 존재 필요 없어..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파"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지민이 현재의 인기에 대해 큰 감사를 전하며 앞으로 무대와 음악에 대한 기대를 부탁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5일 일본 TV도쿄 'BTS JOURNEY ~ 7 명의 여행 ~'에 출연, 일본 정규 4집 'MAP OF THE SOUL: 7~THE JOURNEY~' 앨범 발매 관련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인터뷰에서 지민은 새로운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내며 'K팝 프론트맨'으로서 존재감을 드러냈다.

지민은 '현재의 인기를 어떻게 느끼는지?'에 대한 질문에 "저희의 무대나 음악을 즐겨주시고 느껴주신다는 것만으로도 너무 감사하다. 저희는 관객이 없으면 존재할 필요가 없는 사람들이다. 그런데 그 이유가 되어주시는 분들이 너무나 좋아해 주시고 '인기'라고 표현을 해도 될 만큼 많은 분들이 응원해주신다는 것에 진심으로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 싶은 마음 뿐이다"며 항상 응원으로 함께 해주는 팬들이 '원동력'임을 다시 한번 밝혔다.

지민은 '연습생 시절의 나에게'라는 질문에는 "좀 더 나은 내가 되기 위해 채찍질을 할 수 있는 그런 말들을 했을 거 같다"고 겸손하게 말했다.

'동경하는 아티스트는?'이라는 질문에는 지민은 "좋아하는 사람은 많았지만 '누구처럼 돼야겠다' 생각하면서 연습하지 않았던 것 같다"며 "저희가 열심히 할 수 있었던 건 정말 저희가 잘하게 됐을 때 무대를 하는 모습을 그리면서 열심히 했던 것 같고, 지켜 봐주시는 팬들을 보면서 열심히 했던 것 같다"며 답변했다.

지민은 '앞으로 이루고 싶은 꿈?'에 대해서는 "빨리 상황이 개선이 돼서 팬분들과 같이 만나서 무대에서 공연하고, 다 같이 노래하고 춤추는 시기가 당겨졌으면 하는 게 저의 꿈인 것 같다"고 공연에서 빨리 팬들과 소통할 수 있기를 간절히 소망했다.

끝으로 지민은 "구체적으로 설명 드리긴 어렵지만 여러분들께 보여드릴 만한 것들을 찾으며 준비도 하고 있다. 공연하게 됐을 때를 생각하면서 몸 관리도 하고 있다. 상황이 개선되어 여러분들과 빨리 좋은 시간을 가질 수 있으면 좋겠다""고 팬들에게 기대를 부탁했다.

이날 인터뷰 방송 후 지민의 이름은 일본 트위플(Twipple) 연예인 트렌드에 총 4번(10위, 15위, 13위 2회)이나 실시간 트렌드에 오르는 등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문완식 기자 munwansik@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