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BTS 만든 방시혁, 포니정재단 올해의 혁신상 수상
등록 : 2020.06.02
[스타뉴스 공미나 기자]
방시혁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의장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방시혁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의장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글로벌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BTS)를 제작한 방시혁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 의장이 제14회 포니정 혁신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2일 김철수 포니정재단 이사장은 "방시혁 의장은 현재 세계 음악 산업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 중 하나로 대한민국 콘텐츠의 힘을 전 세계에 보여줬다"며 "세계적으로 전무후무한 성공을 거둔 방탄소년단의 탄생부터 전 과정을 기획해 대한민국 대중음악사에 큰 족적을 남겼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작곡가이자 음악 프로듀서인 방시혁 의장은 서울대 미학과를 졸업하고 현재는 빅히트의 이사회 의장 겸 대표이사를 맡고 있다.

방시혁 의장이 2005년 설립한 빅히트는 '21세기 비틀스'로 일컬어지는 글로벌 인기 그룹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투모로우투게더, 이현 등이 소속됐다. 최근 클로벌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 커머스 플랫폼 위버스샵 론칭 등 음악·콘텐츠 산업에서 전례없는 사업 다각화를 진행했다.

이 때문에 방시혁 의장은 현재 전 세계가 주목하는 기업가로 꼽히고 있다. 그는 미국 경제전문매체 패스트컴퍼니가 선정한 '2020 세계에서 가장 혁신적인 기업' 50개 중 스냅, 마이크로소프트, 테슬라에 이어 4위에 올랐으며('음악 부문 10대 혁신 기업'에서는 1위를 기록)했다. 또 올해 초 미국 빌보드가 발표한 세계 음악 산업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인 '2020 빌보드 파워리스트'에 선정, 지난해 미국 연예매체 버라이어티 선정 인터네셔녈 뮤직 리더에 2년 연속 이름을 올렸다.

포니정 혁신상은 현대자동차 설립자인 고(故) 정세영 현대산업개발 명예회장의 애칭인 ‘'ONY 鄭(포니정)'에서 이름을 따 지난 2006년 제정된 상이다. 혁신적인 사고를 통해 우리 사회에 긍정적인 변화를 일으키는 데 공헌한 개인이나 단체에 수여되고 있다.


공미나 기자 mnxoxo@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