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저녁같이' 송승헌♥서지혜, 서로에게 스며들기 시작..한치 앞 모르는 로맨스 시작
등록 : 2020.06.02

빅토리 콘텐츠, '저녁같이' 제공

[OSEN=박판석 기자] '저녁같이'에서 본격적인 로맨스가 시작된다.

오늘(2일) 방송되는 MBC 월화미니시리즈 ‘저녁 같이 드실래요’에서는 송승헌, 서지혜의 복잡 미묘한 기류가 그려진다.

지난 1일 방송된 5~6회에서는 우도희(서지혜 분)가 “우리 다시는 보지 말아요”라며 김해경(송승헌 분)에게 선을 그었다. 그러나 식사를 위해 찾은 스테이크 하우스에서 극적으로 재회, 해경이 도희에게 또 다시 저녁 한 끼를 제안해 보는 이들을 가슴 설레게 만들었다.

이런 가운데 공개된 7~8회 예고 영상에서는 “이제 절대로 안 떠날 거예요”라며 의지를 내비치는 진노을(손나은 분)과, “절대로 놓치지 않을 겁니다”라며 단호하게 말하는 정재혁(이지훈 분)이 이목을 사로잡는다. 해경, 도희의 전 연인이었던 이들이 술잔을 들어 건배하며 동지애를 다지는 모습은 한층 복잡하게 얽힐 사각관계를 암시하고 있다.

뒤이어 술에 잔뜩 취한 김해경과 우도희는 식사 도중 “헷갈리는 인연은 여기까지!”라며 다시 한 번 서로를 밀어낸다. 그러나 “모르는 사람이라서 편하긴 했는데”라며 멍하니 해경을 떠올리는 도희와 잠까지 설치기 시작한 해경의 모습은 이미 불 지펴진 로맨스를 예감케 해 시청자들의 마음을 간지럽히고 있다.

한편 김해경은 구토를 참으며 이리저리 뛰어다니는가 하면, 자신을 찾아온 상담자(김원해 분)에게 머리채를 뜯긴다. 해경에게 숨겨진 속사정은 무엇인지, 상담자의 분노를 유발하게 된 계기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7~8회 예고 영상 말미에는 도로를 사이에 둔 채 같은 방향을 향해 걸어가고 있는 김해경과 우도희가 눈길을 끈다. “절대로 만날 수 없는 상황인데도 만나지는 거. 그게 운명이야”라는 도희의 목소리에 이어, 마주 선 채 서로에게 눈을 떼지 못하는 모습이 그려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과연 마음을 뒤흔드는 전 애인과 갈팡질팡한 ‘썸’ 사이, 이들의 마음이 어디로 향하게 될지 호기심을 자아낸다.

송승헌, 서지혜, 이지훈, 손나은의  중독성 강한 ‘한 끼’ 로맨스는 오늘(2일) 오 9시 30분에 방송되는 MBC 월화미니시리즈 ‘저녁 같이 드실래요’ 7,8회에서 만나볼 수 있다./pps2014@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