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17억↑연봉→FLEX 하우스'' '집사부일체' 김연경, 아낌없이 공개한 '배구 황제'
등록 : 2020.05.31


[OSEN=김수형 기자] 사부 김연경이 배구계 전세계 연봉1위라 알려져 놀라움을 안겼다. 

31일인 오늘 방송된 SBS 예능 '집사부일체'에서 사부로 김연경이 출연했다. 

이날 제작진은 오늘 사부에 대해 "공 하나로 전 세계를 제패하신 분"이라면서 힌트를 전했다. 그러면서 "전세계 남녀선수 통틀어 전세계 선수중 연봉랭킹 1위이신 분"이라 하자 모두 "스포츠업계에서 남자 연봉이 보통 높은 편인데 , 전세계 남녀 통틀어 종목 내 연봉 1위, 정말 멋있고 대박이다"며 스포츠계 흔치않은 넘사벽 연봉에 놀라워했다.  

또한 제작진은 "꼴찌팀을 1위로 만드는 최고의 캡틴이기도 하다, 한 나라에 영웅이 되기도 했다"면서 
그 정도로 압도적인 선수라 했다. 모두 "호날두랑 메시도 못하는 일"이라며 입을 다물지 못 했다.  

이어 최고의 캡틴인 오늘의 사부가 일일 주장을 뽑아오라고 하자, 모두 각자 고른 공으로 주장 선발전을 펼쳤다. 학창시절 농구 MVP로 활약했던 신성록이 일일 주장으로 발탁됐다. 신성록은 "주장에게 예우를 해달라, 주장의 위신이 높아져야 팀도 높아진다"고 소감을 전해 폭소하게 했다. 

이어 신성록을 중심으로 사부를 만나러 향했다. 바로 사부는 세계를 제패하며 캡틴 코리아를 만든 배구 레전드 김연경이었다. 배구 원톱이 김연경이 자타공인 세계1인자 실력을 선보이며 팬들과 첫 만남을 가졌다. 
김연경은 좋아하는 공에 배구공이 없자 "다들 너무하시네"라며 실망해 웃음을 안겼다. 김동현은 "배구가 어려운 스포츠, 세계 최고라니 정말 놀랍다"며 둘러대 폭소하게 했다. 

이승기는 "남녀 통틀어 세계최고 연봉 1위라고 한다"고 묻자 김연경은 "저도 처음들었다"고 말하면서 
정확히 얼마냐는 질문에 "오픈하면 안 되지만 언론에 알려진 것보다 많다"면서 배구 원톱의 연봉이 얼마일지 궁금하게 했다.  김연경은 "세금을 떼고 주기 때문, 언론에는 세후연봉"이라면서 팩트는 세후 연봉으로도 세계1위라 덧붙였다. 


/ssu0818@osen.co.kr

[사진]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쳐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