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옥문아들' 몬스타엑스 셔누, ''수영선수 출신'' 피지컬 깡패 반전 이력 [Oh!쎈 예고]
등록 : 2020.05.25

[OSEN=하수정 기자]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몬스타엑스 셔누가 수영 선수를 했던 반전 이력을 공개한다.

오는 5월 25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이 상식 문제를 푸는 퀴즈 프로그램으로 컴백을 맞아 뉴이스트 JR과 몬스타엑스 셔누가 출연해 정답 사수를 향한 열정을 뽐낼 예정이다.

이날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몬스타엑스 셔누가 과거 수영선수로 활동했던 반전 이력을 공개해 이목을 끌었다. 셔누는 평소 팬들 사이에서 태평양 어깨남, 피지컬 깡패, 셔미네이터 등으로 불릴 정도로 아이돌 대표 몸짱돌로 꼽히는데, 그 비결이 어릴 때 수영선수로 활동했기 때문이라고.

또한 셔누는 수영선수 시절, 대회에서 벌어진 황당한 실수담을 고백하기도 했다. 경기 시작을 앞두고 너무 긴장한 나머지, 신발 벗는 것도 깜빡한 채 출발대에 올라섰다는 것. 때마침 관중석에서 지켜보고 있던 엄마가 이름을 부르며 “신발 벗어! 신발!”이라고 소리쳐 위기를 모면할 수 있었다며 허당미 가득한 일화를 공개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어깨 깡패 셔누의 수영 선수 시절 폭소 유발 일화는 25일 월요일 오후 8시 50분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공개된다. 

/ hsjssu@osen.co.kr

[사진] KBS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