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트와이스 'MORE & MORE' 단체 최초 공개..9人 여신 비주얼
등록 : 2020.05.23
[스타뉴스 이정호 기자]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가 신곡 'MORE & MORE'(모어 앤드 모어) 단체 사진을 최초 공개하고 싱그러움을 전했다.

23일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공식 SNS 채널에 새 앨범 분위기를 엿볼 수 있는 단체 이미지를 게재하고 컴백 열기를 끌어올렸다.

나연, 정연, 모모, 사나, 지효, 미나, 다현, 채영, 쯔위는 풀과 꽃이 만개한 화원에서 청아하고 순수한 매력을 발산했다. 파릇파릇하고 청량한 분위기와 물오른 여신 미모가 어우러져 눈을 뗄 수 없게 만들었다. 나연은 단발로 변신해 상큼함을 더했고 미나의 금발, 지효의 핑크빛 헤어 등 통통 튀는 컬러로 이채로움을 선사했다.

멤버들은 신보 발매를 앞두고 "오랜만에 컴백하는 만큼 비주얼적으로도 많이 변했다. 설레는 마음으로 열심히 준비했으니 예쁘게 봐주셨으면 좋겠다"라며 떨리는 마음을 밝혔다.

타이틀곡 'MORE & MORE'는 JYP엔터테인먼트 수장 박진영이 작사, 편곡한 곡이다. 사랑의 설렘과 달콤이 무르익을 때 서로가 서로를 더 바라게 되는 감정을 가사에 담았다.

'SIGNAL'(시그널), What is Love?'(왓 이즈 러브?), 'Feel Special'(필 스페셜) 등 트와이스 대표 곡을 탄생시킨 '박진영 X 트와이스'라는 환상 조합으로 활동곡 기준 '13연속 히트'에 가속 페달을 밟는다.

여기에 '제61회 그래미 어워드'에서 '베스트 R&B 앨범' 부문을 수상한 'H.E.R.'의 프로듀서 엠엔이케이(MNEK), 저스틴 비버(Justin Bieber), 아리아나 그란데(Ariana Grande) 등 미국 유명 가수와 작업한 줄리아 마이클스(Julia Michaels), 저스틴 트랜터(Justin Tranter), 자라 라슨(Zara Larsson)도 합세했다.

트와이스는 미니 8집 'Feel Special' 이후 9개월 만에 9인 완전체로 앨범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화려한 퍼포먼스로 정평이 난 아홉 멤버들이 무대 위에서 선보일 환상의 호흡에 대한 기대가 고조되고 있다.

한편 6월 1일 오후 6시 베일을 벗는 'MORE & MORE'는 지난 11일부터 예약 판매 중이다.


이정호 기자 direct11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