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쇼챔' 있지(ITZY), '워너비' 1위..''믿지 고마워''[종합]
등록 : 2020.03.25

[OSEN=김보라 기자] 걸그룹 있지(ITZY)가 3월 마지막 주 '쇼 챔피언'의 1위를 차지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쇼 챔피언’에서 있지는 1위 후보로 올라 대결한 끝에 '워너비'로 1위를 차지했다.

이날 채령은 "JYP 사장님 너무 감사하다"며 "저희를 위해 고생해주시는 모든 JYP 식구들, 제작진들 감사하다. 항상 겸손하게 행동하는 있지가 되겠다"고 인사했다. 이어 "(팬클럽) 믿지 고맙고 사랑한다"고 말했다.

'쇼챔피언' 방송화면 캡처

1위에 오른 ITZY(있지)의 ‘워너비’는 타인의 기준에 얽매이지 않고 나만의 색깔을 보여주겠다는 메시지를 전한다. 거침없는 가사로 내 삶의 주체는 나뿐이라고 당당하게 외치며 리스너들에게 카타르시스를 선사한다.

이날 세정도 무대에 올랐다. 그녀의 타이틀 곡 ‘화분’은 화분에 담긴 작은 생명에게서 받은 감정을 풀어낸 곡이다. 담백한 편곡과 세정의 싱그러운 목소리가 돋보인다. 햇살과 그늘이 함께 담겨있는 ‘화분'과 같이 섬세하고 다양한 표현을 담아냈다.

무대에 오른 키썸의 ‘1위’는 사랑에 빠질 때 겪는 다양한 감정을 재치 있는 가사로 표현한 봄 시즌 노래. 이상형을 만나 커져가는 사랑의 감정에 휘말리지 않으려고 노력하지만, 마음 속의 감정이 걷잡을 수 없을 만큼 커지고 결국 내 마음 속의 1위가 된다는 내용으로 사랑에 빠지는 과정을 하나의 스토리로 표현했다.

'쇼챔피언' 방송화면 캡처

예지의 ‘홈’은 서정적인 일렉 기타 연주와 잔잔하게 더해지는 피아노 선율이 아련한 분위기를 선사하는 팝 발라드. 항상 힘주어 살아가는 삶 속에서 각자가 쉬고 싶은 장소 혹은 마음, 사랑이라는 감정을 집이라는 키워드로 풀어냈다.

디코이의 타이틀 곡 ‘COLOR MAGIC’은 서로 떨어져 있지만 멤버들을 하나로 이어주는 매개체를 통해 서로를 찾아 떠나는 스토리를 담고 있다.

블랙식스의 타이틀 곡 ‘Call my name’은 화려한 축제를 연상케 한다. 훅은 강렬한 트랩 사운드와 중독성 있는 신스가 인상적. 웅장한 브라스 사운드에 숨이 차오르는 듯한 비트, 터지는 스케일을 보여줌으로써 강렬함을 안긴다.

'쇼챔피언' 방송화면 캡처

이본, 태라의 ‘Better Day’는 트랩 비트에 모던 록적인 편곡 요소가 더해진 미디엄 템포의 감성 랩이다. 수려한 멜로디 래핑이 돋보인다.

어바우츄의 타이틀 곡 ‘내 사탕 누가 먹었어’는 얼터너티브 록 장르. 날카롭고 신비로운 보컬과 기타의 도윤, 베이스의 네온, 드럼의 빅터 세 명의 화려하지만 정교한 연주 실력이 더해져 개성을 강하게 표현해냈다.

/ purplish@osen.co.kr

[사진] '쇼챔피언' 방송화면 캡처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