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7년→7분 순삭'' '엠카' BTS 클라스, 韓최초 신곡 'ON' 강렬 컴백‥아이즈원 첫 '1위' [종합]
등록 : 2020.02.27

[OSEN=김수형 기자] 2월 넷째주 1위로 아이즈원이 차지한 가운데, 라비와 방탄소년단이 컴백, 특히 방탄소년단은 국내최초로 무대를 공개했다.  

27일 방송된 M.NET 예능 '엠카운트 다운(이하 엠카)'에서 2월 마지막주 컴백과 1위가 발표됐다. 

이날 MC들은 2월 마지막 주 1위 후보를 소개하기 앞서, MC 대휘는 "오늘 초특급 스타가 나온다"며 대기실을 기습방문했다. 먼저 '아이즈원'부터 컴백무대를 앞둔 라비를 소개했다.

이어 대휘는 "오늘 이 분들이 드디어 나온다"면서 방탄소년단 대기실 앞에 섰다. 대휘는 "방탄소년단 실화냐"면서 전세계가 주목하는 방탄소년단의 초대형 퍼포먼스 'ON' 국내 최초로 공개할 것이라 소개했다. 그러면서 앨범발매와 동시에 전세계가 주목하는 만큼 국내최초 무대에 대해 영어로 추가설명해 눈길을 끌었다. 

계속해서 라비 컴백무대도 최초공개를 예고, 1위 후보는 드림캐처와 아이즈원이라 소개했다.  

화려한 가수들의 무대가 이어졌다. 걸그룹 시그니처 '눈누난나' 곡으로 무대를 꾸몄다. 2020년 가요계 첫 번째로 데뷔한 걸그룹 시그니처(cignature)가 풋풋한 매력을 한껏 발산했다. 시그니처는 '눈누난나'란 곡으로 상큼하면서 섹시 발랄한 무대를 꾸몄다. 파워풀한 중독성 강한 안무와 가사도 인상적이었다. 

걸그룹 '엘리스'는 'JACKPOT'이라 신곡을 최초공개, 보이그룹 UNVS는 'TIMELESS'란 곡으로 청량한 카리스마를 뽐낸 무대를 펼쳤다. 이어 보이그룹 스펙트럼은 'SHOW TIME'이란 곡으로 상반된 블랙카리스마를 발산, 무대를 강렬하게 장악했다. 

로켓펀치의 '바운시(BOUNCY)' 무대가 이어졌다. 로켓펀치는 상큼발랄한 매력을 발산, 특히 타이틀곡 ‘바운시(BOUNCY)’ 컴백 무대를 통해 180도 달라진 스타일링으로 물오른 비주얼과 함께 로켓펀치만의 색이 더해진 파워풀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다음은 에버글로우가 공개 하루 만에 1600만뷰를 훌쩍 넘기며 전 세계 유튜브 일간 조회수 1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던 ‘던던’ 무대도 공개, 한층 더 강렬하고 파격적인 퍼포먼스가 무대를 압도했다. 

체리블렛은 첫 번째 디지털 싱글 '무릎을 탁 치고 (Hands Up)'의 무대를 꾸몄다. 귀에 감기는 중독성 강한 리듬과 가사에 맞춰 걸크러쉬 넘치는 매력을 발산했다. 곡 ‘무릎을 탁 치고 (Hands Up)’는 주변 시선은 신경 쓰지 말고 분위기를 즐겨보자는 당찬 에너지를 담은 트랩 장르의 곡이다. 

걸그룹 이달의 소녀(LOONA)는 '365'란 곡으로 잔잔하면서도 감미로운 멜로디로 무대를 꾸몄다 타이틀곡인 ‘쏘 왓’(So What)은 웅장한 비트로 카리스마 넘치는 걸크러쉬로 무대를 장악했다. 

위키미키는  타이틀곡 'Dazzle Dazzle'으로 특유의 강렬한 퍼포먼스와 발랄하고 상큼한 매력을 발산해 팬들의 이목을 사로 잡았다. 'Dazzle Dazzle'은 보아, 여자친구, 트와이스 등 다수의 K-POP 걸그룹 앨범에 참여해 명곡을 만들어낸 프로듀서들이 함께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이즈원은 타이틀곡 '피에스타'로 상큼 발랄한 무대를 열었다. 핑크공주로 변신한 아이즈원은 대체불가한 과즙미로 화려한 무대를 꾸몄다. 타이틀곡 ‘피에스타’는 이름이 가진 의미처럼 아이즈원이 모여 절정과 만개를 피워낸 모습을 축제라는 이미지로 형상화해 더욱 과감하고 화려하게 표현한 곡이다. 

힐링 보이스 홍대광도 출연했다. 이번 신곡 '바람 위로'는 홍대광만의 섬세한 감성의 목소리가 따뜻하게 녹아있는 곡으로, 한층 더 깊어진 감성과 위로를 전했다. 

방탄소년단의 무대공개 앞서, 초밀착 대기실 컴백 인터뷰가 펼쳐졌다. 지민은 "무대를 앞두고 열심히 준비하고 있다"면서 멤버들을 소개했다. 첫번재로 진이 무대를 앞둔 소감에 대해 "무려 국내최초 무대를 부숴버리고 오겠다"며 자신감을 전했다. 

이어 10개월만 정규 4집으로 컴백한 신곡 'ON'에 대해선 "아주 최고, 독보적인 에너지와 파워풀함이 있다"면서 가볍게 노래로 소개, "이번 컴백 미쳤다"며 강조해 팬들에게 기대감을 안겼다. 

드디어 이번주 컴백무대를 소개했다. 빅스의 라비는 첫 정규앨범을 출격, 솔로로 출사표를 던졌다. 이번 앨범 타이틀곡 'Rockstar'는 거친 팝스타일 락사운드와 터지는 드럼의 질감이 인상적인 곡으로, 자신을 포함한 모두가 락스타의 면모를 가져도 된다는 가사가 포인트이다. 특히, 래퍼 팔로알토가 피처링에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무엇보다 전세계 주목하는 글로벌 K팝 스타인 방탄소년단의 타이틀곡 'ON'이 국내에서 최초공개됐다. 신곡 'ON'는 방탄소년단의 파워풀한 에너지와 진정성을 실은 힙합 곡으로, 데뷔 후 7년이라는 시간을 보내며 아티스트로서의 소명 의식과 마음가짐을 담은 노래라 알려졌다.

특히 지난 달 '제임스 코든쇼'에서 최초로 무대를 공개하며 독특한 퍼포먼스와 방탄소년단의카리스마로 화제가 된 'Black swan' 무대도 함께 꾸며 전세계 팬들의 눈과 귀를 화려하게 사로 잡았다. 

한편, 방탄소년단 국내최초 컴백무대에 이어, 2월 넷째주 1위로 아이즈원이 첫 1관왕을 차지했다.   /ssu0818@osen.co.kr

[사진] '엠카' 방송화면 캡쳐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