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한끼줍쇼' 강호동X이지혜, 원샷원킬 단시간에 첫 '띵동' 성공
등록 : 2020.02.19


[OSEN=김수형 기자] 강호동과 이지혜가 최단 시간으로 첫 띵동에 성공했다. 

19일 방송된 JTBC 예능 '한끼줍쇼' 답십리 뉴트로 편에 션과 이지혜가 출연했다.

답십리 뉴타운을 둘러봤다. 가장 먼저 첫 띵동을 눌렀다. 이지혜는 원샷 원킬로 '1004'로 가자고 했고, 옆에 있던 션은 "마음 곱게쓰는 내가 있으니 잘 될 것"이라 응원했다. MC들도 "선함과 텐션이 만났다"며 기대했다. 

이지혜는 "싸웠다가 해체해서 화해한 그룹, 샵 아시냐"며 셀프디스로 시작, 저 세상 텐션으로 첫 인터뷰를 열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직접 자신의 이미지에 대해 인터뷰를 적극적으로 나서기도 했다. 주민들은 "열심히 해서 좋다"며 긍정적인 평가를 전하자 이지혜는 "이미지가 좋아졌다"며 기뻐했다. 

대한민국 1등 천사로 불리는 션이 첫 띵동에 도전했다. 하지만 응답이 없어 포기하고 말았다. 

이지혜는 샵의 히트곡을 모두 펼쳤다. 직접 "열심히 사는 연예인, 이미지 좋아진 이지혜"라며 자신을 소개해 폭소하게 했다. 이때, 집 주인은 "열어드릴테니 들어오셔라"며 한끼를 허락했다. 이지혜는 "라이브로 세 곡 뽑아드리겠다"며 기분 좋게 출발했다. 

/ssu0818@osen.co.kr

[사진] '한끼줍쇼' 방송화면 캡쳐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