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런닝맨' 유재석 ''대상→신인상 수상, 모든 상 라인업 완성''[Oh!쎈 리뷰]
등록 : 2020.01.19

[OSEN=최나영 기자] 개그맨 유재석이 "드디어 상 라인업을 완성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오늘(19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런닝맨'은 배우 강한나, 금새록, 박초롱, 이주영이 출연한 ‘카드, 지금 바꾸러 갑니다’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멤버들은 게스트 등장에 앞서 함께 모여 근황 토크를 펼쳤다.

지난해 연말 SBS 연예대상의 대상과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신인상(유산슬)을 받은 유재석은 멤버들의 연호 속에 등장했다. 그는 "예상 못했지만 어제 신인상을 수상했다. 드디어 모든 상의 라인업을 완성했다"라고 기뻐했다.

그러자 하하는 "아직 하나 모자라다. (이광수가 받은) SNS 스타상이다"라고 말했고, 이에 유재석은 "인기스타상도 부럽다"고 답해 이광수를 다소 당황케 했다.



그런가하면 SBS 연예대상에서 우수상을 받은 양세찬을 두고 지석진은 "네 여자친구는 울었는데 너는 안 울더라"라고 말해 시선을 모았다. 그가 언급한 양세찬의 여자친구는 '런닝맨' 속 양세찬의 러브라인 상대 전소민. 하하는 "양세찬이 회식 자리에서 취하더니 '이제는 소민이한테 내 심장이 시키는 대로 할거다'라고 말했다"라고 몰아가 다시금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한국기업평판연구소에 따르면 유재석은 예능방송인 2020년 1월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했다.

/nyc@osen.co.kr

[사진] SBS 방송 캡처, OSEN DB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