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눈 > 전체

더보기
초미니 치마로 아찔한 섹시함 자랑한 아나운서
등록 : 2022.12.17

장예원 아나운서가 반전 매력을 드러냈다.



장예원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을이 너무 짧았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그녀는 실내에서 아찔한 초미니에 블라우스, 카디건을 걸치고 환하게 웃으며 인증샷을 남겼다. 청순 미모에 아찔한 섹시함으로 매력을 더했다.


한편 2012년 SBS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 한 장예원은 2020년 9월 SBS를 퇴사 후 프리랜서로 활동 중이다.


사진=장예원 인스타그램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