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기타종합

토트넘 팬들의 절규, ''다이어-산체스, 역대 최악의 수비 조합이야''
등록 : 2021.02.22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인환 기자] "다이어-산체스, 느리고 허술한데 매번 출전한다".

토트넘은 21일(한국시간) 밤 영국 런던 스타디움에서 열린 웨스트햄과 20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5라운드 경기에서 1-2로 패배했다. 손흥민은 선발 출전해 풀타임을 뛰었지만 득점을 기록하지 못했다. 

토트넘은 지난 라운드 맨체스터 시티전에 이어 2연패를 당했다. 승점 36에 머물며 리그 9위를 유지했다. 반면 웨스트햄은 승점 45를 기록해 4위로 점프했다.

토트넘은 최근 리그 6경기에서 1승 5패의 부진에 빠졌다. 웨스트브로미치알비온(WBA)전 승리를 제외하면 1월 말부터 현재까지 한 달 내내 패배한 것이다. 

당연히 무리뉴 감독을 향한 경질 여론이 거세다. 영국 베팅 업체 '패디 파워'는 무리뉴 감독의 이번 시즌 경질 배당률을 23/10까지 올렸다. 현역 EPL 감독들 중 가장 높은 수준이다.

토트넘 부진의 가장 큰 원인은 수비력. 수비 축구의 달인으로 평가받는 무리뉴지만 토트넘에서는 전혀 수비 조직력이 올라오지 않고 있다.

글로벌 '레딧'의 토트넘 팬 페이지에서는 허술한 중앙 수비에 대한 질타가 이어졌다. 특히 이번 시즌 주전 센터백 에릭 다이아와 다빈손 산체스의 조합에 문제가 있다는 지적이 이어졌다.

한 팬은 "다이어와 산체스는 역사상 가장 신뢰할 수 없는 센터백 조합이다"라면서 "솔직히 조세 무리뉴 감독이 유스 선수라도 활용하지 않는 이유를 모르겠다"라고 불만을 나타냈다.

이 팬은 "무리뉴 감독은 다른 선수들에게 기회를 주지 않고 매번 똑같은 느리고 서투른 수비 조합을 사용해서 계속 실점을 허용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다른 팬들 역시 이 팬의 의견에 동조하는 분위기다. 다른 팬은 "우리 센터백이 전반전에 보여준 모습에서 그들의 수준을 알 수 있다. 그들은 절망적으로 느리고 쉽게 골을 내준다"라고 한숨을 내쉬었다.

/mcadoo@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