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기타종합

이번엔 확실히 기억한 파브르, ''홀란드 이번엔 2골 넣은 것 맞지?''
등록 : 2020.11.25

[사진] 도르트문트 트위터 캡처

[OSEN=이승우 기자] ‘홀란드야, 이번에는 2골 넣은 것 맞지?’

도르트문트는 25일(이하 한국시간) 새벽 독일 베스트팔렌주의 지그날 이두나 파크에서 열린 2020-2021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F조 4차전 클럽 브뤼헤(벨기에)와 경기에서 3-0 완승을 거뒀다. 

엘링 홀란드(20)는 이날 경기에서 멀티골을 작렬하며 다시 한 번 팀 승리를 이끌었다. 홀란드는 UCL 6골을 기록하며 마커스 래시포드(맨체스터 유나이티드, 5골)을 제치고 득점 선두에 자리했다. 이와 더불에 12경기서 16골을 터뜨리며 최단 기간(12경기) 15골을 돌파한 선수가 됐다. 종전 기록인 뤼트 반니스텔로이와 로베르토 솔다도보다 7경기를 앞당겼다. 

홀란드는 전반 18분 만에 득점포를 가동했다. 제이든 산초의 침투패스를 받아 때린 왼발 슈팅이 상대 골망을 흔들었다. 이어 2-0으로 앞서던 후반 15분 자신의 두 번째 골을 기록했다. 

홀란드는 완벽하게 승기를 잡은 후반 36분 그라운드를 빠져나왔다. 루시앵 파브르 감독은 지난 리그 경기서 자신이 저지른 실수를 의식한 듯 홀란드를 향해 손가락 두 개를 펼쳐보였다. 

홀란드는 지난 22일 열린 독일 분데스리가 8라운드 헤르타 베를린전에서 홀로 4골을 터뜨리며 팀의 5-2 승리를 이끌었다. 

당시 경기가 종료된 후 파브르 감독은 동료들과 기쁨을 만끽하고 있는 홀란드에 다가가 손가락 3개를 보이며 “3골 넣었지?”라고 물었다. 이에 홀란드는 환한 미소와 함께 손가락 4개를 펼치며 “4골 넣었는데요?”라고 답하는 것이 포착됐다. 홀란드는 인터뷰에서 "경기 후 파브르 감독이 내게 와서 '너 몇 골 넣었니. 해트트릭 성공했어?'라고 물어봤다"고 밝혔다. 

파브르 감독은 이번에는 실수하지 않았다. 도르트문트 구단 공식 SNS에는 파브르 감독이 교체 아웃되어 벤치로 들어가는 홀란드를 향해 손가락 2개를 보이고 있는 사진을 업로드했다. 지난 경기와 달리 홀란드가 넣은 골들을 확실히 기억한다는 의미에서다. /raul1649@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