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기타종합

맥그리거, '코로나 위기' 고국 아일랜드에 100만 유로 지원
등록 : 2020.03.26
[스타뉴스 한동훈 기자]
코너 맥그리거(오른쪽). /AFPBBNews=뉴스1
코너 맥그리거(오른쪽). /AFPBBNews=뉴스1

악동으로 유명한 UFC 파이터 코너 맥그리거(32)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고국 아일랜드에 100만 유로를 쾌척한다.

영국 BBC는 26일(한국시간) "맥그리거가 아일랜드의 병원에 100만 유로 상당의 의료 장비를 지원한다"고 보도했다. 한화 약 13억 3000만원이다.

맥그리거는 25일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국경을 즉각 폐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맥그리거는 바로 다음날 거금을 기부해 자신의 의견에 힘을 실었다.

맥그리거는 "코로나 바이러스와 싸우는 이 지역의 병원에 의료 장비를 기부하겠다"고 밝혔다.

BBC는 이 장비들이 아일랜드 인구 밀집지역인 레인스터로 보내질 것이라 내다봤다.

한편 아일랜드의 코로나19 확진자는 26일 현재 1329명이다.


한동훈 기자 dhhan@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