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골프

[오피셜] 윤이나, KLPGA도 3년간 모든 대회 출장 정지 징계
등록 : 2022.09.20
[스타뉴스 심혜진 기자]
윤이나.  /사진=KLPGA
윤이나. /사진=KLPGA
'오구 플레이' 논란을 일으킨 윤이나(19)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에서도 3년간 모든 대회 출장 정지 징계를 받았다.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는 20일 'DB그룹 제36회 한국여자오픈골프선수권대회'에 참가해 물의를 빚은 회원 윤이나에 대해 상벌분과위원회를 열고 징계 심의를 했다고 밝혔다. 이날 심의에는 윤이나 및 관련인이 직접 출석해 소명했고, 위원회에서는 관련 자료를 상세히 검토했다.

위원회는 상벌분과위원회 규정 '제3장(징계) 제15조(징계기준) 제3항(출장정지)' [나. 대회 2) 비신사적인 행위를 하였을 경우 및 6) 각종 대회에서 불미스러운 행위를 하였을 경우]에 근거해 윤이나에 대해 KLPGA에서 주관 또는 주최하는 모든 대회(투어, 시드전, 선발전 등)에 3년간 출장 정지를 부과하는 것으로 결정했다. 앞서 대한골프협회(KGA) 스포츠공정위원회도 윤이나에 대해 대한골프협회 주최·주관 대회 3년 출전 정지 처분을 내렸다.

윤이나는 지난 6월 16일 협회 주관의 'DB그룹 제36회 한국여자오픈' 첫날 경기 15번 홀에서 잘못된 볼로 플레이한 이후에 시정하지 않고 16번 홀에서 티샷을 하면서 '골프 규칙 6.3c'에 해당하는 위반을 하고도 대회 컷오프가 있었던 2일째 경기까지 출전했으며 7월 15일 협회로 자진 신고했다.

KLPGA 상벌분과위원회는 "윤이나의 자진 신고 등 정상 참작의 사유가 있었으나 규칙 위반 후 장기간에 걸쳐 위반 사실을 알리지 않은 점과 규칙 위반 이후 대회에 지속적으로 참여한 사실 등 KLPGA 회원으로서 심각한 부정행위를 했다고 판단했다. 앞으로도 이와 유사한 부정행위에 대해 단호히 대처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징계처분에 대해 이의가 있는 경우에는 통지받은 날로부터 15일 이내에 재심을 청구할 수 있다.



심혜진 기자 cherub0327@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