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골프

KLPGA, 해외연합 꺾고 박인비 인비테이셔널 2년 연속 우승
등록 : 2020.08.09
[스타뉴스 박수진 기자]
국내 KLPGA팀이 박인비 인비테이셔널에서 우승을 차지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국내 KLPGA팀이 박인비 인비테이셔널에서 우승을 차지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팀이 미국과 일본에서 활약하고 있는 해외연합팀을 꺾고 박인비 인비테이셔널에서 2년 연속 웃었다.


KLPGA 투어 팀은 9일 경북 경주 블루원CC에서 열린 대회(총상금 12억원) 마지막 날 싱글 매치 플레이에서 대회 종합 10.5-7.5로 우승을 차지했다. 전날(8일) 경기가 취소된 가운데 이날 진행된 싱글 매치 플레이에서는 양 팀은 4승 4무 4패로 팽팽했다. 결국 첫날(7일) 포볼 플레이가 승부를 갈랐다.

2017년부터 시작한 이 대회에서 첫 우승을 차지했던 KLPGA 팀은 2연패에 달성하며 대회 역대 전적 3승 3패의 동률을 이뤘다.

4.5-1.5로 앞선 채 이날 싱글 매치를 시작한 KLPGA 팀은 오지현(24)과 유해란(19)이 신지애(32)와 허미정(31)을 각각 제압하며 격차를 벌렸으나 해외 연합팀 김하늘(32)과 김효주(25)가 만회하면서 따라붙었다.

하지만 KLPGA 팀 박현경(20)과 임희정(20)이 해외 연합팀 이보미(32)와 이정은(24)을 꺾으며 우승을 확정했다.

KLPGA 팀은 우승 상금 7억원을 획득했고 해외연합팀은 5억원을 받았다.


박수진 기자 bestsujin@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