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골프

KLPGA, 개막 더 밀린다... 5월 예정 NH투자증권+두산 매치플레이 취소
등록 : 2020.04.16
[스타뉴스 심혜진 기자]
지난해 두산 매치플레이 챔피언십 우승자 김지현./사진=KLPGA
지난해 두산 매치플레이 챔피언십 우승자 김지현./사진=KLPGA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이하 KLPGA)가 5월 열릴 예정인 2개 대회를 전격 취소했다.


KLPGA는 16일 "5월 15일부터 사흘간 펼쳐질 예정이었던 '2020 NH투자증권 레이디스 챔피언십'과 5월 20일부터 닷새간 열릴 예정이었던 '2020 두산 매치플레이 챔피언십'의 대회 취소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KLPGA는 "타이틀 스폰서인 NH투자증권, 두산인프라코어㈜, ㈜두산과 함께 대회 개최에 관한 심도 깊은 논의를 거듭한 결과,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선수, 관계자 및 골프 팬의 건강과 안전을 고려하여 위와 같은 결정을 하게 되었다"고 설명했다.

KLPGA 투어 2020시즌은 지난해 12월 베트남에서 열린 효성 챔피언십을 개막전으로 치렀으나 올해 들어서는 대회를 열지 못하고 있다. 국내 개막전인 롯데렌터카 여자오픈(4월 9~12일)과 넥센-세인트나인 마스터즈(4월 24~26일)가 취소된 바 있다.

이번 취소 결정으로 KLPGA 투어의 올해 첫 대회는 5월 29일에 열리는 E1 채리티오픈으로 예정돼 있다.


심혜진 기자 cherub0327@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