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골프

KLPGA, 싱가포르 오픈 확정... 정규투어 총 상금 270억 돌파
등록 : 2020.01.28
[스타뉴스 이원희 기자]
강원 정선 하이원CC. /사진=뉴스1
강원 정선 하이원CC. /사진=뉴스1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가 오는 11월 첫째 주에 예정돼 있던 대회 일정을 확정하면서 대회명 및 개최지를 공개했다.


KLPGA는 28일 "하나금융그룹이 주최하고 KLPGA와 싱가포르골프협회(SGA)가 공동 주관하는 하나금융그룹 싱가포르 여자오픈 2020은 총상금 10억 원을 두고 11월 6일부터 8일까지 총 3라운드에 걸쳐 싱가포르의 타나메라 컨트리클럽의 템피니스 코스에서 개최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번 대회에는 총 96명의 선수들이 출전한다. KLPGA에서는 72명의 최정예 선수들이 대회 첫 타이틀을 확보하기 위해 나서며, SGA에서는 21명의 선수들이 출전한다. 나머지 세 자리는 스폰서의 추천을 받은 선수들로 구성될 예정이다.

KLPGA는 이번 대회를 통해 중국, 베트남, 대만에 이어 싱가포르까지 영역을 넓히며 '아시아 골프 허브로서 자리를 확고히 하겠다는 각오다. 또 아시아 골프에 새로운 기류를 만들어 세계 골프의 중심을 아시아로 옮겨오는데 힘을 쏟겠다는 의지를 함께 내비쳤다.

이로써 KLPGA의 정규투어는 총 31개 대회, 총상금 270억원을 돌파했다. 총상금 10억원으로 새롭게 합류한 이번 대회와 더불어 상금을 증액한 대회가 많아진 덕분이다.

국내 개막전으로 치러지는 롯데렌터카 여자오픈을 비롯해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 두산 매치플레이 챔피언십, S-OIL 챔피언십이 총상금 1억원을 증액했다. 대유위니아 MBN 여자오픈도 1억원이 올라 총상금 7억원으로 확정했다. 올해로 개최 10주년을 기록하게 되는 롯데 칸타타 여자오픈은 무려 2억원이 오른 총상금 8억원이다.


이원희 기자 mellorbiscan@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