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골프

김세영, LPGA 게인브리지 최종 5위... 삭스트롬 첫 우승
등록 : 2020.01.27
[스타뉴스 이원희 기자]
김세영. /사진=AFPBBNews=뉴스1
김세영. /사진=AFPBBNews=뉴스1
김세영(27)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신설대회인 게인브리지(총상금 200만 달러·23억 3600만원)에서 마지막 날 다소 흔들려 최종 5위를 기록했다.


김세영은 27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보카러톤의 보카 리오 골프클럽(파72·6천701야드)에서 열린 대회 4라운드에서 버디 3개와 보기 2개, 더블보기 1개를 묶어 1오버파 73타를 기록했다.

이로써 선두와 3타 차 3위로 4라운드를 시작한 김세영은 최종 11언더파 277타를 기록하며 5위로 대회를 마쳤다.

우승은 스웨덴의 매들린 삭스트롬이 데뷔 첫 우승을 차지했다. 2017년 LPGA 투어에 데뷔한 삭스트롬은 이날 처음으로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우승 상금은 30만 달러(약 3억 5000만원)이다.

한편 2위는 일본의 하타오카 나사(16언더파 272타), 3위는 재미교포 대니엘 강(15언더파273타)이 가져갔다.


이원희 기자 mellorbiscan@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