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농구

'이대성-이승현 48점 합작' 오리온, '천적' KT 꺾고 3연패 마감 '새해 첫 승-단독 5위'
등록 : 2022.01.10

[OSEN=고양, 김성락 기자] 10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대화동 고양종합운동장체육관에서 '2021~2022 KGC인삼공사 정관장 프로농구' 고양 오리온스와 수원 KT의 경기가 열렸다. 3쿼터, 오리온스 이대성이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 2022.01.10 /ksl0919@osen.co.kr

[OSEN=강필주 기자] 고양 오리온이 '천적'을 상대로 연패 사슬을 끊어내며 새해 첫 승을 올렸다. 

오리온은 10일 오후 7시 고양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수원 KT와 '2021-2022 KGC인삼공사 정관장 프로농구' 4라운드 맞대결에서 89-81로 승리했다. 이대성(25점 7어시스트)이 공격을 이끌었고 이승현(23점 9리바운드), 머피 할로웨이(16점 11리바운드), 조한진(11점), 임종일(5점) 등이 뒤를 받쳤다. 

이로써 3연패를 마감한 오리온은 15승 16패가 돼 5할 승률을 눈앞에 두게 됐다. 순위도 원주 DB(14승 16패)를 밀어내고 단독 5위로 올라섰다. 무엇보다 오리온은 이번 시즌 KT와 맞대결에서 처음 웃은 것은 물론 새해 첫 승까지 거뒀다.

지난 8일 전주 KCC와 경기에서 2연패를 끊었던 KT는 연승을 이어가지 못해 23승 9패가 되면서 2위로 내려섰다. 전날 공동선두를 이뤘던 1위 서울 SK(23승 8패)와는 0.5경기차. 앞서 3번의 맞대결에서 모두 승리를 거뒀던 KT는 4번째 대결에서 고배를 들었다. 

강을준 감독이 이끄는 오리온은 이대성을 중심으로 조한진, 임종일, 이승현, 제임스 메이스로 선발진을 꾸렸다. 이에 서동철 감독의 KT는 허훈, 한희원, 하윤기, 양홍석, 캐디 라렌으로 맞대응했다. 

[OSEN=고양, 김성락 기자] 10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대화동 고양종합운동장체육관에서 '2021~2022 KGC인삼공사 정관장 프로농구' 고양 오리온스와 수원 KT의 경기가 열렸다. 3쿼터, 오리온스 이승현이 점프슛을 시도하고 있다. 2022.01.10 /ksl0919@osen.co.kr

전반은 오리온이 KT를 압도했다. 3점포 1개 포함 5개의 슈팅을 성공시킨 이대성을 앞세워 1쿼터를 23-19로 리드한 오리온은 2쿼터에서도 머피 할로웨이의 활약 속에 49-39로 점수차를 벌렸다. 

3쿼터부터 KT의 반격이 시작되는 듯 했다. KT는 허훈의 볼배급이 살아났고 김동욱의 외곽포와 하윤기의 골밑이 폭발하면서 순식간에 57-53까지 따라 붙었다. 하지만 한호빈, 임종일이 반격하면서 오리온이 다시 68-59로 다시 격차를 벌렸다. 

[OSEN=고양, 김성락 기자] 10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대화동 고양종합운동장체육관에서 '2021~2022 KGC인삼공사 정관장 프로농구' 고양 오리온스와 수원 KT의 경기가 열렸다. 1쿼터, KT 라렌이 골밑슛을 하고 있다. 2022.01.10 /ksl0919@osen.co.kr

위기를 넘긴 오리온은 4쿼터에 공수에서 안정을 찾으며 승기를 굳혔다. 이승현과 조한진, 할로웨이 등이 공수에서 빛났다.

KT는 캐디 라렌(35점 16리바운드)이 폭발했으나 허훈(10점 9어시스트), 하윤기(14점 5리바운드), 양홍석(8점 5어시스트), 김동욱(6점 5어시스트) 등이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 /letmeout@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