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농구

2021하늘내린인제컵, 삼성-모비스-DB 삼분할
등록 : 2021.10.12
[스타뉴스 채준 기자]
/사진제공=강원도농구협회
/사진제공=강원도농구협회

하늘내린인제컵 유소년 농구에서 삼성과 모비스, DB가 리그를 삼분했다.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인제군 일원을 뜨겁게 달군 농구 축제 하늘내린인제컵 유소년 농구는 한국 농구 꿈나무들에게 잊지 못할 행복한 시간을 선물했다.

이번 대회는 인제군, 강원도농구협회, 인제군농구협회, KXO(한국3x3농구연맹)가 주최하고, 윌슨, 위플레이, 스타뉴스, 풋락커 등이 후원에 나서 풍족한 대회를 만들었다.

초등학교 3학년부터 고등부까지 총 8개 종별에 걸쳐 펼쳐진 2021 하늘내린인제컵 전국 유소년 농구대회에선 분당 삼성, 충주 삼성 등 가장 많은 팀을 내보낸 삼성 유소년 농구교실이 가장 많은 4개 종별의 우승을 차지했다.

삼성 유소년팀은 고등부-중3-중1-초5부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부울경의 강자인 모비스는 중2-초4부에서 우승을 DB는 초6-초3부 에서 우승트로피를 들어올렸다.

KBL 산하 유소년 농구교실들이 강세를 보인 이번 대회에서 원주 YKK가 2개 부에서 준우승을 차지해 체면을 지켰다.

2021하늘내린인제컵, 삼성-모비스-DB 삼분할


/사진제공=강원도농구협회
/사진제공=강원도농구협회

/사진제공=강원도농구협회
/사진제공=강원도농구협회

/사진제공=강원도 농구협회
/사진제공=강원도 농구협회



채준 기자 cow75@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