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농구

'힉스 4Q 막판 폭발' 삼성, 창원 꺾고 첫 승
등록 : 2021.10.10

[OSEN=잠실, 최규한 기자]

[OSEN=우충원 기자] 서울 삼성이 창원 LG를 꺾고 승리를 맛봤다. 

서울 삼성은 10일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1-2022 KGC인삼공사 정관장 프로농구 창원 LG 세이커스와의 시즌 첫 경기에서 100-92로 승리했다.

삼성은 아이제아 힉스가 22점-6리바운드를 기록하며 팀에 승리를 안겼다. 김현수도 3점슛 3개 포함 18점을 올리며 팀 공격에 힘을 보탰다. 프로 무대 데뷔전을 치른 2021 신인 드래프트 1순위 이원석은 10점을 올리며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다

LG는 아셈 마레이가 22점-10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달성했지만 팀 패배로 빛이 바랬다. 

치열했던 경기서 삼성은 김준일이 부상으로 빠진 LG를 상대로 강력한 모습을 보였다. 85-87로 뒤진 상황에서 김시래와 힉스의 연계 플레이가 살아나며 연속 8점을 뽑아냈다. 결국 LG는 경기 막판 집중력이 흔들렸고 삼성이 잘 파고들며 승리를 맛봤다.    / 10bird@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