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농구

'KBL 포카리 마신다' 동아오츠카와 공식음료 스폰서십 조인식 개최
등록 : 2020.09.14

[OSEN=서정환 기자] 프로농구 선수들이 이제 포카리스웨트로 갈증을 푼다. 

KBL은 14일(월) 올림픽파크텔 올림피아홀에서 KBL 공식 음료 스폰서십 조인식을 가졌다. 동아오츠카(대표이사 양동영)는 이번 공식 음료 후원을 통해 2020-2021시즌부터 2022-2023시즌까지 3년간 KBL 10개 구단 경기장 內 광고 권한과 각종 제작물과 인쇄물 등에 브랜드 노출 권리를 갖게 된다. 

동아오츠카는 1999-2000시즌부터 2012-2013시즌까지 KBL 공식 음료 후원사로 역대 가장 오랜 기간 동안 파트너십을 맺은 기업으로, 이번 계약을 통해 8시즌만에 KBL 공식 음료 후원사가 되었다. 

동아오츠카는 시즌 기간 동안 선수들에게 포카리스웨트, 마신다 생수 등 음료를 포함해 아이스박스, 타월 등 각종 용품을 지원하고, 경기장 LED-A보드와 골대 지지대 LED광고 등을 통해 로고 등을 노출시키며 홍보 효과를 극대화 할 계획이다. 

이날 조인식에는 동아오츠카 양동영 대표이사, 이진숙 상무이사, KBL 이정대 총재, 김동광 경기본부장, 이인식 사무총장 등 주요 임직원이 참석했다. / jasonseo34@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