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농구

현대모비스, 조마와 용품 후원 계약 2년 연장
등록 : 2020.07.13

[OSEN=우충원 기자] 울산현대모비스피버스가 스페인 스포츠 브랜드 JOMA와 2022년까지 용품 후원 파트너 계약을 2년 연장했다.

현대모비스와 JOMA가 매년 2억 6000만원 상당의 용품을 후원하는 파트너십에 합의했다. 현대모비스는 이번 계약으로 원활한 훈련과 경기를 위한 안정적인 재원을 확보했다. JOMA는 KBL 출범 이후 최다 챔피언 6회를 기록한 현대모비스에 지난 세 시즌에 이어 총 5년간 용품 공급을 하게 됐다.

JOMA는 55년 전통을 가진 스페인 스포츠 브랜드로 축구, 풋살, 농구, 테니스 등 다양한 종목에서 세계 유명 스포츠팀 및 선수를 후원하고 있다. 특히 스페인 라리가에 3팀, 이탈리아 세리에A 3팀, 독일 분데스리가 1팀을 후원하고 있다. 국내에선 K리그 FC안양, 프로배구 KB손해보험, 프로농구 인천전자랜드와 파트너십을 진행 중이며 전남드래곤즈, 강원FC, 대한하키협회 등과 후원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현대모비스와 JOMA는 울산지역 농구활성화를 위한 엘리트 농구부 용품 지원, 팬을 위한 다양한 프로모션도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 19로 복잡한 상황에도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한 JOMA에 감사드린다”고 계약 연장 소감을 밝혔다. / 10bird@osen.co.kr

[사진] 현대모비스 제공.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