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농구

SK, 삼성서 뛴 미네라스와 계약... 외인 구성 완료
등록 : 2020.06.06

[OSEN=곽영래 기자]

[OSEN=우충원 기자] 서울 SK가 닉 미네라스와 계약을 체결했다. 

SK는 5일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 시즌 삼성에서 뛰었던 닉 미네라스와 2020-2021시즌 계약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SK는 지난 시즌 외국인선수 MVP를 수상한 자밀 워니와 재계약을 체결한 이후 두번째 외국인선수를 알아보던 중에 지난 시즌 삼성에서 뛴 후 재계약에 실패한 미네라스가 SK 미국 인스트럭터에게 다음 시즌 한국에서 뛰고 싶다는 의사를 밝히면서 계약을 체결하게 됐다.

미네라스는 코로나 19로 인해 해외 리그 진출이 어렵게 되자 상대적으로 안전한 한국에서 뛰기를 원했고 특히, 지난 시즌 지켜봤던 SK의 분위기와 우승을 노릴 수 있는 전력을 감안해 SK에 합류하게 됐다.

지난 시즌 삼성에서 43경기에 출전해 20.95(2위), 5.9리바운드, 0.8어시스트 기록했던 닉 미네라스와 계약을 체결한 SK는 이로써 워니와 미네라스로 외국인선수 구성을 마쳤다. / 10bird@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