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농구

전자랜드, FA
등록 : 2020.05.13

[OSEN=서정환 기자] 인천 전자랜드 프로농구단은 2020년 FA 자격을 얻은 민성주 및 홍경기와 원소속 구단 계약을 체결했다. 

민성주는 보수 8천만원(연봉 7천만원, 인센티브 1천만원/ 전년보수 5천만원), 계약기간 2년에 합의 하였고, 홍경기는 보수 6천만원(연봉 5천만원, 인센티브 1천만원), 계약기간 2년에 합의하였다.

민성주 선수 전년도 고양 오리온에서 웨이버 공시되어 영입한 선수로 19~20시즌 조기 종료된 정규리그 42경기 중 31경기에 출전, 평균 약 8분 출전하며 공수에서 알토란 같은 역할을 하여 팀이 정규리그 5위를 하는데 공헌하였다. 특히 201cm 장신 선수로 수비에서 상대팀 외국 선수 및 A급 국내 센터들을 효율적으로 집중 마크하였다. 전자랜드는 식스맨으로 팀에 없어서는 안될 활약을 펼친 민성주와 계약을 체결, 20~21시즌 강상재의 상무 입대로 약해진 센터 포지션을 보강하게 되었고 19-20시즌보다 20-21시즌 더 큰 활약을 펼칠 것을 기대한다.   

홍경기는 2011년 프로농구 입단 후 은퇴와 복귀를 반복하며 우여곡절이 많은 선수 였다. 2017년 인천 전자랜드와 다시 선수 계약을 하며 선수 생명을 이어가게 되었다. 17-18, 18-19시즌 주로 D리그에서 활약한 홍경기 선수는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훈련에 매진하였고 19-20시즌 정규리그에 식스맨으로서 프로 입문 후 최고의 활약을 펼쳤다. 19-20시즌 새로운 발판을 마련한 홍경기가 다가오는 20-21시즌 더 큰 활약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 홍경기는 19-20시즌 정규리그 42경기 중 26경기 출전, 평균 약 12분 출전, 평균 약 4득점, 3점 성공률 30%, 도움 평균 0.6개를 기록하였다. / jasonseo34@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