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기부천사' 탁구 신유빈 또 선행... 소아·청소년 의료비 1000만원 지원
등록 : 2022.12.09
[스타뉴스 이원희 기자]
1000만원을 기부한 신유빈(왼쪽). /사진=매니지먼트GNS 제공
1000만원을 기부한 신유빈(왼쪽). /사진=매니지먼트GNS 제공
'한국여자탁구 에이스' 신유빈(18·대한항공)이 또 한번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신유빈의 소속사 매니지먼트GNS는 "신유빈의 작은 뜻을 담아 소아·청소년 환아들에게 의료비 후원금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 1년간 손목 부상으로 수술과 재활을 반복했던 신유빈은 지난달 슬로베니아 노바 고리차에서 열린 월드테이블테니스(WTT) 컨텐더 대회에서 생애 처음으로 국제대회 2관왕에 오르며 완벽한 부활을 알렸다.

GNS는 "현재 다음시즌 준비로 훈련이 한창인 신유빈은 추운 겨울 따뜻한 마음을 전하는 것이 먼저라는 생각으로 이번 전달식을 요청했다"고 설명했다.

'기부천사' 신유빈의 따뜻한 마음은 매년 이어져왔다. 생애 첫 월급으로 보육원 아이들에게 600만원 상당의 운동화를 선물한 데 이어, 한국초등탁구연맹에 유소년 후배들을 위해 탁구 용품을 기부한 바 있다. 이밖에 한국여성탁구연맹, 아주대 병원 소아·청소년 환아들에게도 의료비를 후원하는 등 꾸준한 선행을 이어왔다.

이번 의료비 후원금 1000만원은 신유빈 본인의 후원금을 병원에 기부하는 것으로, 어린 시절부터 소아·청소년 환아들을 위해 작게나마 도움이 되고 싶다는 신유빈의 뜻을 담았다.

임정수 성빈센트병원장이자 콜베 수녀는 "나눔을 실천하는 신유빈 선수의 선한 마음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신유빈 선수가 보내준 귀한 마음을 담아 소아청소년 환아들을 위해 의미있게 사용하겠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번 후원금은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 소아·청소년 환자들에게 기부돼 가정형편이 어려워 치료나 수술을 받지 못하는 환아 들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이원희 기자 mellorbiscan@mtstarnews.com



Copyrightsⓒ 스타뉴스(https://www.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