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호날두와 기싸움에서 밀린 텐 하흐 감독 “호날두 있어서 정말 행복해”...개막전 선발출전 예고
등록 : 2022.08.06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서정환 기자] 에릭 텐 하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감독이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7, 맨유)와의 파워게임에서 졌다.

호날두는 지난 1일 바예카노와 프리시즌 마지막 경기서 선발로 출전했지만 전반전만 뛰고 교체됐다. 교체에 불만을 품은 호날두는 경기가 끝나기도 전에 퇴근했다.

텐 하흐 감독은 호날두를 향해 “누구도 예외는 없다.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다”면서 날을 세웠다. 텐 하흐가 맨유 선수단 기강을 잡기 위해 호날두와 기싸움을 펼치는 분위기였다.

5일 만에 상황이 급반전됐다. 맨유 공격수 앤서니 마샬이 부상을 당해 7일 브라이튼과 개막전에 출전할 수 없게 됐다. 최전방 공격수가 없는 맨유는 할 수 없이 몸도 올라오지 않은 호날두를 선발출전 시킬 수밖에 없는 상황이 됐다.

텐 하흐는 6일 “호날두가 선수명단에 있어 정말 행복하다. 우리는 최고 공격수를 보유하고 있다. 일단 계획대로 간다”면서 호날두 출전을 예고했다. / jasonseo34@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