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10-10 달성' 손흥민 셰필드전 쐐기골, 英매체 선정 EPL 34R 베스트골
등록 : 2021.05.04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승우 기자] 손흥민(29, 토트넘)의 이번 시즌 21번째 골이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4라운드 베스트골에 뽑혔다.

영국 매체 ‘스카이스포츠’는 EPL 34라운드에 터진 득점 중 가장 멋진 ‘베스트골’ 3선을 선정했다. 셰필드 유나이티드를 상대로 손흥민이 기록한 감아차기 슈팅이 이번 라운드 최고의 골로 꼽혔다. 

손흥민은 지난 3일(이하 한국시간)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4라운드 셰필드와 홈경기에 선발 출장, 후반 32분 쐐기골을 터뜨려 토트넘의 4-0 완승에 힘을 보탰다. 여기에 가레스 베일의 득점까지 도왔다. 

손흥민은 1골 1도움을 추가해 이번 시즌 EPL에서 16골 10도움을 기록하게 됐다. 지난 시즌 11골 10도움에 이어 2시즌 연속으로 10골과 10도움 이상을 기록한 ’10-10’을 달성했다. 여기에 이번 시즌 모든 대회에서 21번째 골을 기록해 지난 2016-2017시즌과 타이를 이뤘다.

3-0으로 앞선 후반 32분 나온 손흥민의 득점은 이날 경기를 토트넘의 완승을 장식했다. 스티븐 베르바인의 패스를 잡은 손흥민은 재치있는 터치로 조지 발독의 수비를 무력화 시킨 후 오른발 슈팅을 때렸다. 손흥민의 발을 떠난 공은 골포스트를 때린 후 골문 안으로 빨려들어갔다. 

손흥민은 경기 후 EPL 사무국이 선정하는 ‘최우수선수(King Of The Match)’에도 선정됐다. 기회창출, 키패스, 드리블 성공 등 종합적인 활약도가 높은 평가를 받았다.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흥민의 득점 이외에도 대니 웰벡(브라이튼&호브 알비온)과 세르히오 아구에로(맨체스터 시티)의 득점 역시 스카이스포츠 선정 베스트골에 포함됐다. 

웰벡은 지난 1일 아멕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리즈 유나이티드와 경기에서 후반 34분 팀의 두 번째 골을 터뜨리며 팀의 2-0 승리를 이끌었다. 웰벡은 리즈의 수비수 파스칼 슈트라이크가 걷어낸 공을 잡아 빠르게 왼발 슈팅을 때려 골망을 흔들었다. 

아구에로는 셀허스트파크에서 크리스탈 팰리스를 상대로 후반 12분 팀의 선제골을 터뜨렸다. 벵자맹 멘디의 얼리크로스를 받은 아구에로는 살짝 뜬 공을 오른발 발리 슈팅으로 연결해 골망을 흔들었다. 맨시티는 페란 토레스의 추가골을 더해 2-0으로 승리했다. /raul1649@osen.co.kr[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