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亞 6연패 도전' 한국, 이란 꺾고 4연승.. 2일 中과 준결승
등록 : 2022.12.01

[사진]대한핸드볼협회 제공

[OSEN=강필주 기자] 한국 여자핸드볼 대표팀이 4연승으로 4강에 안착했다.

킴 라스무센(덴마크)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30일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제19회 아시아 여자핸드볼선수권' 5일째 조별리그 A조 경기에서 이란을 41-11로 대파했다.

이로써 호주, 인도, 우즈베키스탄을 잇따라 연파한 한국은 이란마저 물리치고 4전전승을 달려 조 1위로 4강에 올랐다. 한국은 12월 2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SK핸드볼 경기장에서 B조 2위 중국과 결승 진출을 놓고 격돌한다.

2012년부터 5연속 우승에 성공한 한국은 중국을 이길 경우 역시 SK핸드볼 경기장에서 이란-일본전 승자와 결승에서 대회 6연패에 도전하게 된다.

한국은 이번 대회 4강에 진출하며 상위 5개국에 주어지는 2023년 세계선수권 출전권도 확보했다. 이날 한국은 송지영이 10골을 기록하며 경기 MVP를 차지했다. /letmeout@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