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허웅 유니폼 180만원에 낙찰... KBL 경매 총수익 '928만원'
등록 : 2022.05.26

[사진] 허웅 / OSEN DB.

[OSEN=노진주 기자] 허웅(전주 KCC)의 유니폼이 180만 원에 낙찰됐다.

KBL은 지난 5월 18일부터 5월 24일까지 진행된 2021-2022시즌 프로농구 올스타 선수 유니폼 경매 결과를 26일 발표했다.

이번 2021-2022 시즌 프로농구 올스타 유니폼 경매에서는 총 24인의 선수 유니폼이 판매됐다. 총 928만 4천 원의 수익금이 발생했다.

낙찰가 최고액은 허웅의 180만 원이다. 그다음은 허훈의 167만 2천원이다.

이번 올스타 선수 유니폼 경매 수익금은 ‘농구 유소년 발전 기금’으로 사용된다.

2021-2022 KBL 올스타 선수 유니폼 경매 결과

[표] KBL.

/jinju217@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