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콘테, ''더 많이 넣을 수 있었던 손흥민, 득점왕 만들려는 동료들 감사''
등록 : 2022.05.23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강필주 기자] 안토니오 콘테 감독이 손흥민(30, 토트넘)의 득점왕 등극을 축하했다. 

콘테 감독이 이끄는 토트넘은 23일(한국시간) 영국 노리치의 캐로 로드에서 열린 노리치 시티와 '2021-2022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최종 38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5-0 대승을 거뒀다. 

이 승리로 토트넘은 승점 71로 4위를 굳혀 다음 시즌 챔피언스리그 출전 티켓을 거머쥐었다. 토트넘은 이제 2019-2020시즌 이후 3년 만에 다시 챔피언스리그 무대를 밟게 됐다. 

동시에 이날 22호, 23호골을 잇따라 기록한 손흥민은 득점왕에 올랐다. 전날까지 모하메드 살라(리버풀)에 한 골 뒤졌던 손흥민은 이날 울버햄튼전에서 골을 추가한 살라와 함께 나란히 EPL 득점왕에 이름을 올렸다. 손흥민은 아시아 선수로는 최초로 EPL 득점왕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영국 '풋볼 런던'에 따르면 콘테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말했듯이 나는 괜찮다고 했지만 우리가 챔피언스리그 출전을 굳힌 후 손흥민이 득점왕에 오를 수 있도록 도울 가능성이 있다면 행복할 것이라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어 콘테 감독은 "손흥민이 두 차례 득점했지만 더 많은 득점을 올릴 수 있었다. 하지만 동시에 나는 팀이 손흥민을 위해 한 엄청난 노력을 강조하고 싶다"면서 "팀 동료들이 손흥민을 득점왕에 오를 수 있도록 돕는 의지와 열망에 정말 감사했다"고 강조했다. 

특히 콘테 감독은 "이것은 탈의실 분위기가 상당히 좋다는 의미"라면서 "선수들이 그냥 좋은 게 아니라 정말 좋은 사람들이라는 뜻이다. 우리는 오늘 챔피언스리그 진출과 손흥민의 득점왕이라는 이 두 목표를 한 경기를 통해 가질 수 있어서 좋았다"고 뿌듯해 했다.  /letmeout@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