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코로나 확진자 발생' 프로당구 PBA, 6R 잔여경기 연기.. 투어는 예정대로
등록 : 2022.01.22

[OSEN=강필주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중단된 프로당구 PBA 팀리그 잔여 경기가 연기됐다.

프로당구협회(PBA, 총재 김영수)는 22일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긴급 중단된 ‘웰컴저축은행 PBA 팀리그 2021-22’ 6라운드 3일차 3경기부터의 잔여 경기를 연기키로 했다.

PBA는 전날인 21일 선수 중 한 명의 코로나19 확진으로 팀리그 6라운드 3일차 제 3경기부터 경기를 긴급 중단하고, 대회장 폐쇄, 선수 및 대회 관계자 전원 PCR검사 등 후속 조치에 주력했다.

PBA는 “선수들과 대회 관계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고, 차주 진행되는 PBA투어 준비에 만반을 기하기 위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남은 팀리그 14경기 일정은 추후 협의를 거쳐 발표할 예정이다. 

단 오는 26일 시작되는 PBA 6차 투어(LPBA는 7차) ‘웰컴저축은행 웰뱅 PBA-LPBA 챔피언십’은 정상적으로 진행된다. PBA는 선수 및 관계자들의 경기장 방문 48시간 전 PCR검사 및 백신 미접종자 검사 유효기간 만료 전 재검사 후 제출 등 더욱 강화된 방역 체계를 갖출 방침이다. /letmeout@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