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곽보미 눈물의 첫 우승, 11년 205개 대회만에 교촌 허니 우승컵
등록 : 2021.05.09

[OSEN=강희수 기자] 곽보미(29, 하이원리조트)가 KLPGA 투어에서 감격의 첫 우승을 했다. 2010년 8월에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에 입회했으니 무려 11년 만이다. 그 사이 정규 투어와 2부 투어를 오가며 205개 대회에 출전했다. 정규투어만 따지면 86개 대회를 뛰었다. 

정규투어에서는 2019년 7월 문영 퀸즈파크 챔피언십에서 준우승한 게 가장 좋은 성적이고 드림투어에서는 세 차례 우승 기록이 있다.

곽보미는 9일 경기도 안산시 아일랜드 컨트리클럽(파72/6,650야드)에서 막을 내린 '제7회 교촌 허니 레이디스 오픈’(총상금 6억 원, 우승상금 1억 8,000만 원)에서 최종합계 9언더파로 우승했다.

2위 지한솔과는 1타차가 났다. 스코어는 1타차였지만 순위가 뒤집히거나 하는 아찔한 상황은 일어나지 않았다. 경기 내내 선두를 유지했지만 데뷔 11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