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핵주먹 타이슨, 15년 만의 복귀전서 로이 존스와 무승부
등록 : 2020.11.29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OSEN=이균재 기자] ‘핵주먹’ 마이크 타이슨(54)이 15년 만의 링 복귀전서 4체급 챔피언 경력의 로이 존스 주니어(51)와 무승부를 기록했다.

타이슨은 29일(한국시간) 오전 미국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 센터서 열린 존스와 자선 경기서 녹슬지 않은 기량을 과시한 가운데 무승부로 마쳤다.

이날 경기는 부심 없이 주심만 참여했고 승패를 가리진 않았지만 비공식 채점이 이뤄졌다. 

자선 경기와 50세가 넘는 둘의 나이를 고려, 2분 8라운드 경기로 진행됐다. 프로 선수들이 끼는 10온스 글러브 대신 조금 더 두터운 12온스 글러브를 끼고 주먹을 맞댔다.

경기 초반엔 타이슨이 적극적으로 공격을 펼쳤고, 존스는 도망가기에 급급했다. 라운드 중후반으로 갈수록 소극적인 경기 양상이 펼쳐졌다. 

소강 상태의 흐름은 끝까지 바뀌지 않은 채 경기가 마감됐다./dolyng@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