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반 >전체

'득점 단독 선두' 손흥민, EPL 6R 베스트11 제외
등록 : 2020.10.27

[사진] BBC.[OSEN=이균재 기자] 득점 단독 선두 손흥민(토트넘)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6라운드 베스트 일레븐서 제외됐다.

손흥민은 27일(한국시간) 새벽 영국 번리 터프무어서 열린 20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 번리와 경기서 후반 31분 케인의 헤더 패스를 헤딩 결승골로 마무리하며 1-0 승리를 이끌었다.

손흥민은 이날 리그 8호 골로 EPL 득점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최근 4경기 연속골을 이어가며 물오른 득점감각을 이었다. 손흥민은 EPL 공식 킹 오브 더 매치(경기 최우수선수)에 선정되며 활약을 인정받았다.

손흥민은 영국 공영방송 BBC의 가레스 크룩이 뽑은 6라운드 베스트 팀에는 포함되지 못했다. 크룩은 “번리전의 위닝골은 손흥민이 넣었지만, 경기 승리자는 케인이었다”면서 손흥민 대신 케인을 선택했다.

케인은 이날 헤딩 패스로 손흥민의 결승골을 도왔고, 결정적인 걷어내기로 실점 위기를 막아내며 공수 양면에서 맹활약했다. 크룩은 “케인처럼 타고난 수비 본능을 가진 스트라이커를 본 적이 없다”면서 “손흥민과 케인은 텔레파시가 통한다”라고 케인에게 극찬을 보냈다.

6라운드 최고의 공격진엔 케인과 함께 사디오 마네(리버풀), 패트릭 뱀포드(리즈)가 이름을 올렸다. 중원엔 윌프레드 자하(크리스탈 팰리스), 제임스 워드-프라우스(사우스햄튼), 필 포든(맨체스터 시티), 미첼리 안토니오(웨스트햄)가 자리했다. 수비진엔 트렌트 알렉산더-아놀드(리버풀), 티아구 실바(첼시), 루크 아일링(리즈)이 위치했고, 골문은 에두아르 멘디(첼시)가 차지했다./dolyng@osen.co.kr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